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정용진, 상반기 보수 17.3억…신세계 오너 일가 보수 79.3억 수령

머니투데이
  • 이재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16 18: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정용진 부회장·정유경 총괄사장·이명희 회장·정재은 명예회장.(신세계그룹 제공)
정용진 부회장·정유경 총괄사장·이명희 회장·정재은 명예회장.(신세계그룹 제공)
신세계그룹 오너일가가 올 상반기 이마트·신세계로부터 79억원에 달하는 보수를 수령했다.

16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게시된 이마트와 신세계의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이마트는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에게 급여 9억6900만원과 상여 7억7000만원 등 총 17억3900만원의 상반기 보수를 지급했다.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은 이마트로부터 8억4400만원의 급여와 상여 6억8900만원 등 총 15억3300만원을 받았다. 정재은 신세계그룹 명예회장도 이 회장과 동일한 금액을 수령했다.

신세계는 정유경 신세계 총괄사장에게 보수로 총 15억3300만원을 지급했다. 급여 9억4000만원과 상여 7억4800만원이다. 신세계는 또 이 회장과 정 명예회장에게 4억1000만원의 급여와 3억1100만원의 급여를 각각 지급했다.

아울러 이마트는 강희석 대표·권혁구 사내이사 등 주요 임원에게 보수로 총 21억2800만원을 줬다. 강 대표는 급여 8억1000만원, 상여 2억6900만원으로 총 10억7900만원을 수령했다. 권 사내이사는 급여 4억4400만원, 상여 3억6200만원으로 총 8억600만원을 받았다.

차정호 신세계 사장은 급여 4억6600만원과 상여 3억7100만원 등 보수로 총 8억3700만원을 받았다. 손영식 신세계 대표이사는 급여 3억9000만원과 상여 3억7600만원을 받아 총 보수 7억6600만원을 수령했다.

이마트와 신세계는 "주주총회 승인을 받은 이사보수한도 내·이사회에서 결의된 임원보수규정에 따라 직위·위임업무의 성격·수행결과·회사기여도 등을 고려해 지급하고 있다"며 "등기이사(사외이사·감사위원회 위원 제외)의 보수 중 성과급은 회사의 재무성과 등으로 구성된 계량지표와 중점추진사항 이행, 핵심과제 평가 등의 비계량지표를 합산 평가해 지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페트병 뚜껑, 닫아서? 따로? "...정답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