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VIP
통합검색

'한강 잠수교' 車없는 보행교로..10월말까지 매주 일요일에 축제

머니투데이
  • 김지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17 11: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시, 이달 28일부터 '2022 차 없는 잠수교 뚜벅뚜벅 축제' 운영

2019년 잠수교에서 개최됐던 '문화난장' 현장 사진 /사진제공=서울시
2019년 잠수교에서 개최됐던 '문화난장' 현장 사진 /사진제공=서울시
한강을 가장 가까이서 볼 수 있는 '잠수교'가 올 가을 매주 일요일마다 사람만 다니는 보행교가 된다. '차 없는 잠수교'에선 라이브 공연과 플리마켓, 푸드트럭 등을 만날 수 있다.

서울시는 오는 28일부터 10월30일까지 매주 일요일 '2022 차 없는 잠수교 뚜벅뚜벅 축제'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축제는 △플리마켓 △거리공연 △푸드트럭 △야외 영화관 △포토존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로 구성돼있다. 세부적으로 보면 소상공인 등 70개 팀이 참여하는 '플리마켓'에선 친환경·재사용·수공예 제품 등이 판매된다. '구석구석 라이브'에서는 음악과 마술 등 다양한 장르의 거리공연이 펼쳐진다. 또 한강을 바라보며 한식, 양식 등 다양한 음식을 맛볼 수 있는 '푸드트럭 존'도 마련된다.

1976년 준공된 한강 잠수교는 국내 최초의 2층 교량인 '반포대교' 아래 위치한 교량으로, 서울 강남과 강북을 잇는 주요 통로 역할을 한다. 반포한강공원에서 바로 연결되고, 시 구간 한강다리 중 765m로 가장 짧아 보행자·자전거 이용자가 많이 찾는다.

시는 축제 기간 중 잠수교 차량 통제로 인한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한 교통대책도 추진한다. 잠수교 남단 회전교차로를 정상 운영해 올림픽대로와 세빛섬으로의 접근 동선을 유지하고 잠수교를 지나는 노선버스는 반포대교로 임시 우회해 운영한다.

윤종장 시 한강사업본부장은 "이달 말부터 한강 잠수교에서 가족과 친구, 연인 등 누구나 서울의 매력을 즐겨달라"고 말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