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비자, 청교협과 중·고생 대상 금융교육 나선다

머니투데이
  • 박광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17 09: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패트릭 스토리 Visa Korea 사장(사진 왼쪽)과 신제윤 청소년금융교육협의회 회장(사진 오른쪽)이 금융교육 파트너십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비자
패트릭 스토리 Visa Korea 사장(사진 왼쪽)과 신제윤 청소년금융교육협의회 회장(사진 오른쪽)이 금융교육 파트너십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비자
글로벌 결제 기술 기업 Visa(비자)가 청소년금융교육협의회(이하 청교협)와 파트너십을 맺고, 국내 중·고등학생 대상 금융교육에 나선다고 17일 밝혔다.

이에 비자는 한국 중·고등학생들이 현명한 금융소비자로 성장하고, 금융권 진로에 대해 탐색할 수 있는 금융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다. 청교협은 비자가 제공한 프로그램을 토대로 중·고등학생을 위한 맞춤형 교재와 교구를 개발하고, 금융교육 관련 강사 지원과 수업 진행 등을 맡는다.

앞서 비자는 금융소비자들이 △예산 관리 △저축 △신용 관리 등 개인 금융의 기초를 다질 수 있도록 '프랙티컬 머니 스킬스(Practical Money Skills)'라는 무상 프로그램을 개발해 학부모, 교사, 학생, 소비자 등에게 제공해왔다. 1991년 미국을 시작으로 현재 총 48개국 18개 언어로 제공 중이다. 이를 통해 전세계 약 4000만명의 소비자에게 금융교육을 지원했다.

패트릭 스토리 비자코리아 사장은 "자칫 어렵고 멀게 느낄 수 있는 금융에 대해 국내 중·고등학생들이 실용적인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청교협과 협업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누구나 일상에 필수적인 금융 정보를 배우고, 금융 서비스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사회적 역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제윤 청교협 회장은 "핀테크(금융기술기업)와 디지털 결제 분야의 세계적 선두 기업인 비자와 금융교육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운영하게 돼 뜻깊다"며 "비자의 글로벌 프로그램은 한국 학생들의 금융역량을 강화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햄버거도 사치" 폭락장 개미의 눈물…K-주식 시총 54조 증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