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김규리 "김종민, 나 좋아했다고…" 삼겹살집서 사심 확인한 사연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0,782
  • 2022.08.18 06:0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배우 김규리가 가수 김종민에게 삼겹살을 얻어먹은 적이 있다고 밝혔다.

17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김규리가 출연해 김종민과 독특한 인연을 공개했다.

그는 친언니와 매니저가 과거 김종민과 같은 댄스팀 '프렌즈'에서 활동했었다고 밝혔다. 개인적인 인연을 묻는 말에는 "김종민씨와 과거 삼겹살집에서 만난 적이 있다. 일행이 정말 많았는데 김종민씨가 계산을 다 해주고 가셨다"고 말했다.

김규리는 '김종민이 사심을 품고 있던 게 아니냐'는 질문에 "매니저가 당시 김종민씨를 툭 치면서 '너 김규리 좋아했잖아'라고 했다"며 간접적으로 김종민의 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에 김구라는 "세 명을 계산해주면 몰라도 10명 이상인데 계산을 해줬다면 호감이다. 좋아한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실제로 김종민은 방송에서 여러 차례 김규리를 첫사랑이라고 밝힌 바 있다. 2011년 KBS2 '자유선언 토요일-시크릿'에서도 그는 "김규리에게 첫눈에 반했다"며 "처음 봤을 때 나는 고등학생이었고 김규리는 잡지모델이었다"고 고백했다.

당시 방송에 함께 출연한 그의 친구도 "김종민이 김규리에게 반해 심장이 두근거리고 머리에 열이 난다고 했다. 그러나 혼자 끙끙 앓다가 짝사랑으로 끝났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청약 부적격' 3천명 날벼락…청약홈 개편해도 당첨 취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