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15조' 규모 서울 양육지원 프로젝트에…아가방컴퍼니 '상한가'

머니투데이
  • 홍재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18 11:1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5조' 규모 서울 양육지원 프로젝트에…아가방컴퍼니 '상한가'
유아의류 및 용품을 판매하는 기업인 아가방컴퍼니가 상한가를 기록했다. 서울시의 초대형 양육지원 프로젝트 발표에 따른 기대감이 유입된 것으로 풀이된다.

18일 오전 11시16분 기준 코스닥 시장에서 아가방컴퍼니 (3,225원 ▲130 +4.20%)의 주가는 전 거래일 대비 1020원(30.00%) 오른 4420원을 보이며 상한가를 기록 중이다.

이날 오세훈 서울시장은 양육자 행복에 초점을 맞춘 서울시 최초의 종합계획인 '엄마아빠 행복 프로젝트'를 발표했다. 오 시장은 "0~9세까지의 아이들을 서울시가 함께 키운다는 마음으로 프로젝트를 준비했다"며 "계속 업그레이드해 양육자의 부담을 덜어주고 양육자 스스로 '아이 키우기 좋은 서울이구나' 하고 느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안심돌봄', '편한외출', '건강힐링', '일생활균형' 등 4대 분야 28개 사업으로 구성된다. 5년 간 총 14조7000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7000만→70억' 번 슈퍼개미 "지금이 기회, 주가 저평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