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권모술수' 주종혁 "이상형, 하윤경보다 주현영…'사랑한다' 보내"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45,827
  • 2022.08.19 14:2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SBS 파워FM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파워FM 방송화면 캡처
배우 주종혁이 이상형으로 주현영을 꼽았다.

19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하선의 씨네타운'(이하 '씨네타운')에는 ENA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이하 '우영우')의 주종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주종혁은 라디오 첫 출연임을 밝히며 "떨리는 것보다 아무렇지 않은 게 더 걱정이다"라고 털어놔 웃음을 안겼다.

박하선은 "아무렇지 않은 게 더 긴장한 것"이라며 "(앞서) 주현영씨가 (게스트로) 오셔서 (주종혁) 본체가 너무 좋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주현영은 지난달 20일 '씨네타운'에 출연해 '우영우' 속 이준호(강태오 분)와 권민우(주종혁 분) 중 이상형이 누구냐는 물음에 권민우라고 답한 바 있다.

당시 그는 "귀여운 사람을 좋아한다"며 "(이)준호는 센, 인기남의 느낌이 있다. 저는 그런 느낌보다 귀엽고 인간미 있는 사람이 멋있다"고 밝혔다.

이에 주종혁 또한 '우영우' 속 최수연(하윤경 분)과 동그라미(주현영 분) 중 주현영을 이상형으로 꼽으며 주현영의 선택에 화답했다. 그는 "(먼저 출연한 주현영이) 저를 뽑아줬다. 그때 제가 '고맙다 사랑한다'고 몇 번을 (문자를) 보냈다"고 고백했다.

그런가 하면 주종혁은 '우영우' 마지막 회 단체 관람 후 눈물이 났다고. 그는 "다들 너무 친한 친구들이라 그동안 재밌게 장난도 치면서 촬영했는데, 이제 못 볼 생각하니 기분이 이상했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한편, '우영우'는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스펙트럼을 가진 '우영우'(박은빈 분)가 진정한 변호사로 성장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주종혁은 극 중 우영우를 시기·질투하는 권민우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권민우가 갖은 술수를 부리는 모습에 시청자들은 '권모술수', '권고사직' 등의 별명을 붙여주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 2500 "쉽지 않네"… 올해 '산타랠리' 어려운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