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람보르기니 100만원에 판다" 당근마켓글 허위…진짜 차주 등장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444
  • 2022.08.19 17: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최근 중고 거래 플랫폼에 침수된 람보르기니 차량을 100만원에 판매한다는 글이 올라와 논란이 된 가운데, 해당 차량의 진짜 주인이 등장했다.

19일 세계일보에 따르면 중고 거래 플랫폼 당근마켓은 18일 해당 차량의 소유주라고 밝힌 이용자로부터 신고를 받고 해당 게시글을 미노출 조치했다.

차량 소유주에 따르면 해당 차량은 실제 침수된 적이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 신고자가 실제 차주임을 확인한 당근마켓 측은 해당 게시글을 올린 이용자에게 '사기(혐의) 범죄'에 해당하는 최고 수위의 강도 높은 제재를 적용했다.

또 문제 게시글에 거래 시도를 한 채팅 대화 상대방에게 주의 알림 푸시 메시지를 전송했다.

당근마켓 측은 "실제 차량의 소유주를 비롯해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경찰 수사와 법적 대응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당근마켓은 사기 거래를 시도한 경우 단 1건일지라도 최고 수위의 강도 높은 제재를 하며 재가입도 불가능하다. 다른 전화번호로 가입을 시도하는 경우에도 동일한 사용자임을 판별해 가입 즉시 차단하는 등 강력한 조처를 하고 있다.

또 신고 접수 시 적법한 절차에 따라 전화번호, 거래내용, 추적을 위한 계좌번호 등 수사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해 위법 행위에 대한 법적인 처벌을 받을 수 있도록 협조하고 있다.

지난 16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경기 이천시의 한 중고 거래자 A씨가 올린 당근마켓 판매글이 갈무리돼 올라왔다.

A씨는 "장마철 서울에 갔다가 침수됐다. 실내는 깨끗하고 시동은 안 켜지지만, 에어컨이랑 노래, 전조등, 후미등 다 나온다"며 노란색 람보르기니 사진을 올렸다.

이어 "견인해서 집 주차장이나 마당에 장식용으로 쓰실 분은 가져가라"며 100만원에 람보르기니를 내놨다. 해당 모델은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모델이다. 가격은 5억~6억원 사이로 알려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TSMC 따돌릴 승부수 던졌다…"2027년 1.4나노 양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