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번에는 '남매간 지분 경쟁'?...노루홀딩스, 장중 23% 넘게 급등

머니투데이
  • 이사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9.05 14: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임종철 디자인 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 기자
노루홀딩스가 지분 경쟁에 돌입하는 게 아니냐는 업계 관측이 나오는 가운데 주가가 급등세를 보인다.

5일 오후 2시 30분 현재 코스피시장에서 노루홀딩스 (10,750원 0.00%)는 전일 대비 1300원(10.53%) 오른 1만3650원에 거래 중이다. 노루홀딩스는 장중 한 때 23.89% 치솟은 1만5300원에 거래되기도 했다.

이달 들어 노루홀딩스는 3거래일 연속 상승세를 보이는 중이다. 노루홀딩스는 지난 1일에도 4.26% 오르며 주가가 강세를 보인 바 있다.

최근 한영재 노루그룹 회장의 장녀인 한경원 노루서울디자인스튜디오(NSDS) 실장은 노루홀딩스 주식을 꾸준히 매입 중이다. 한 실장이 지난 6월부터 노루홀딩스 주식을 지속해서 사들이면서 지난 6월 10일 전에는 1만4098주에 불과했던 보유 주식이 불과 3개월도 지나지 않은 지난달 26일에는 21만3384주가 됐다.

이를 두고 업계에선 기존에 후계자로 지목됐던 한 실장의 남동생인 한원석 노루홀딩스 전무와 한 실장 사이 지분 경쟁이 본격화되는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영풍그룹의 계열사 고려아연 (602,000원 ▼2,000 -0.33%)도 최윤범 고려아연 부회장과 장형진 회장 간 지분 경쟁 움직임이 벌어지고 있다는 업계 관측이 나오면서 최근 주가가 연일 급상승하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토막이야" 이런 종목 수두룩… 개미들 투자 성적표 '처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