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프로농구 허웅, 스타랭킹 스포츠 11주 연속 1위

스타뉴스
  • 신화섭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9.15 16: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허웅.  /사진=OSEN
허웅. /사진=OSEN
프로농구 전주 KCC의 허웅(29)이 11주 연속 정상에 올랐다.

허웅은 스타뉴스가 지난 8일 오후 3시 1분부터 15일 오후 3시까지 일주일 동안 진행한 스타랭킹 스타스포츠 11차(9월 2주) 투표에서 2만 2617표를 획득해 1위를 차지했다. 지난 6월 30일 스포츠 부문이 추가된 후 단 한 번도 선두를 놓치지 않았다.

'농구 대통령' 허재 전 국가대표팀 감독의 아들인 허웅은 실력과 인기를 겸비한 슈퍼 스타로 널리 알려져 있다. 8년 동안 원주 DB에서만 뛴 그는 지난 5월 KCC로 FA(프리 에이전트) 이적해 새로운 출발선에 섰다.

허웅에 이어 여자배구의 김연경(34·흥국생명)과 김희진(31·IBK기업은행)이 각각 1만 2742표와 1만 2157표를 얻어 2, 3위에 자리했다. 둘은 585표 차의 접전을 이어가고 있다.

4위는 허웅의 동생인 허훈(27·상무)이 825표를 받았고, 5위는 프로야구 KIA의 투수 양현종(34)이 646표로 이름을 올렸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박민지(24·NH투자증권)는 406표로 6위를 유지했다.

최고의 인기와 기량을 뽐내는 각 종목 현역 스포츠 스타 20명이 후보로 경쟁하는 스타랭킹은 팬들이 스타뉴스 홈페이지를 통해 직접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스타에게 투표해 순위를 결정한다. 투표 결과 순위에 따라 스타에게 다양한 특전이 제공된다.

스타랭킹 스타스포츠 12차(9월 3주) 투표는 15일 오후 3시 1분부터 22일 오후 3시까지 진행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파월 땡큐"…코스피는 2500선 '위', 환율 1300원 '밑'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