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치유·희망·나눔..'서리풀 음악회·바자회' 23~24일 열린다

머니투데이
  • 기성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9.20 09:47
  • 글자크기조절

서초구청 광장·특설무대서 개최

서울 서초구는 오는 23~24일 '나눔과 회복의 서리풀 음악회·바자회'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서리풀 음악회·바자회는 서초구청 광장과 특설무대에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지난달 기록적 폭우로 피해를 입은 주민을 위로하고 음악을 통해 치유와 희망을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

당초 행사는 문화예술축제인 '서리풀 페스티벌'로 기획됐으나 폭우 피해주민의 마음을 고려해 음악회·바자회로 전환됐다.

행사 주제는 '음악으로 다시 서초'로 음악회·바자회·버스킹 공연으로 구성됐다. 서리풀 음악회 첫날인 23일에는 남성보컬그룹 'SG워너비', 뮤지컬가수 '마이클리', '박소연', 서초스마트유스센터 어린이합창단 '코리아엔젤스' 등이 참여한다. 이어 24일에는 팝페라 보컬그룹 '포레스텔라'와 경기민요아티스트 '송소희'가 무대에 오른다.

음악회 장소 옆 구청 앞마당에서는 '나눔의 서리풀 바자회'도 개최된다. 총 60여개의 부스로 운영되며, 지역 내 20여 곳의 기업들과 복지관 등 30여 곳의 기관이 참여한다. 청년버스킹 50개팀도 서초구 거리 곳곳에서 치유와 활력의 에너지를 전달한다.

전성수 서초구청장은 "수해를 입은 주민을 위로하고 문화의 힘으로 주민들에게 회복과 나눔의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 이번 서리풀 음악회와 바자회를 마련하게 됐다"며 "이번 행사가 많은 분에게 치유가 되고 새로운 희망을 찾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식 포기하는 사람들이 찾을 것"…외인이 사들이는 이 주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