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더차트] 순자산 700억원 '슈퍼리치' 가장 많은 나라 美…한국은?

머니투데이
  • 양윤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9.24 05: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편집자주] 잘 만든 차트 하나는 열 기사보다 낫습니다. 알차고 유익한 차트 뉴스, [더차트]입니다.
/사진=이주희 인턴기자
/사진=이주희 인턴기자
'슈퍼리치'(순자산 700억원 이상)를 세계에서 가장 많이 보유한 나라는 미국으로 나타났다.

지난 20일 투자은행 크레디트스위스가 공개한 '2022년 전 세계 부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순자산 규모가 5000만달러(약 705억원)를 넘는 초고액 자산가를 가장 많이 보유한 나라는 미국(14만1135명)이었다.

2위는 중국(3만2706명)이 차지했고, △독일(9724명) △캐나다(5507명) △인도(4984명) △일본(4872명) △프랑스(4636명) △호주(4632명) △영국(4175명) △이탈리아(3930명) 등이 뒤를 이었다.

한국(3886명)은 11위로 집계됐다. 크레디트스위스는 한국과 일본에서 부의 불평등은 상대적으로 낮다고 평가했다. 평등한 소득 분배가 이뤄지고 있고, 상대적으로 무거운 상속세가 영향을 줬다는 분석이다.

한편 지난해 말 전 세계 초고액 자산가는 26만4200명으로 2020년 말(21만 8200명)보다 4만6000명 증가해 사상 최다 기록을 세웠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송도 아파트 16억에 산 중국인, 16개월만에 7억 날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