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7명 사망' 현대아울렛 화재…동료들 대피 돕던 방재직원 '중태'

머니투데이
  • 황예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28,862
  • 2022.09.26 19: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대전=뉴스1) 김기태 기자 = 26일 오전 대전 유성구 용산동 현대프리미엄 아울렛 지하에서 발생한 화재로 총 7명이 사망하고 1명이 중상을 입었다. 이날 오후 4시20분께 소방 구조대원들이 현장에서 발견한 실종자를 구급차로 이송하고 있다. 2022.9.26/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전=뉴스1) 김기태 기자 = 26일 오전 대전 유성구 용산동 현대프리미엄 아울렛 지하에서 발생한 화재로 총 7명이 사망하고 1명이 중상을 입었다. 이날 오후 4시20분께 소방 구조대원들이 현장에서 발견한 실종자를 구급차로 이송하고 있다. 2022.9.26/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전 유성구 현대프리미엄아울렛 화재 현장에서 한 방재센터 직원이 동료를 대피시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다 중태에 빠진 것으로 전해졌다.

26일 뉴스1에 따르면 방재센터 직원인 40대 A씨는 불이 난 직후 화재 피해를 줄이기 위해 소방시설이 정상적으로 작동하는지 여부를 점검하고 다른 직원의 대피를 도왔다.

당시 연기가 빠르게 확산되면서 시야 확보가 어려워지자 A씨는 미처 현장에서 빠져나오지 못했다. A씨는 화재가 발생한 지 50여분이 지나서야 119 구조대에 의해 지하 1층에서 발견됐다.

곧장 병원으로 옮겨진 A씨는 이송 중 심정지를 겪었다. 다행히 CPR(심폐소생술)을 통해 자발순환회복이 됐지만 아직 중태에 빠진 것으로 전해졌다.

(대전=뉴스1) 김기태 기자 = 26일 오전 7시45분께 대전 유성구 용산동 현대프리미엄 아울렛 지하에서 화재가 발생, 출동한 소방 대원들이 진압을 위해 물을 뿌리고 있다. 소방당국은 이날 오전 7시58분께 '대응 2단계'를 발령했다. 2022.9.26/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전=뉴스1) 김기태 기자 = 26일 오전 7시45분께 대전 유성구 용산동 현대프리미엄 아울렛 지하에서 화재가 발생, 출동한 소방 대원들이 진압을 위해 물을 뿌리고 있다. 소방당국은 이날 오전 7시58분께 '대응 2단계'를 발령했다. 2022.9.26/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날 화재는 오전 7시45분 발생했다. 화재로 인해 현재까지 7명이 숨지고 1명이 중상을 입었다. 인근 호텔에 투숙 중이던 시민 100여명은 대피했다.

소방 당국은 신고 접수 6분 만인 오전 7시51분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7분 뒤인 7시58분 대응 2단계로 격상해 인명 구조와 수색 작업, 대형 화재 연소 저지 등을 벌였다.

이흥교 소방청장은 "현장이 워낙 넓다 보니 배연 작업 등 구조·수색에 시간이 소요되고 있다"며 "안타깝게 희생된 고인들의 명복을 빌며 마지막까지 현장에서 동료들을 대피시키기 위해 고군분투했던 방재 직원의 쾌유를 기원한다"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무섭게 뛰던 물가, 정점 찍었다"…그런데 웃지 못하는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