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글로벌텍스프리, 입국 후 PCR검사 폐지 가능성…관광객 증가 기대에 ↑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9.27 12: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특징주]

MTIR sponsor

국제선의 정상화를 위해 입국 후 1일 안에 받아야하는 유전자증폭(PCR)검사를 완화해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되면서 국내 택스리펀드 1위 업체 글로벌텍스프리 (2,920원 ▼35 -1.18%)가 상승세다.

27일 낮 12시7분 현재 글로벌텍스프리는 전일대비 8.45% 오른 2630원에 거래 중이다.

이날 상승세는 입국 후 PCR 검사 완화로 한국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이 늘어나지 않겠냐는 기대감이 반영되는 것으로 분석된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허종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에 따르면 백신을 접종한 해외 입국자 전원에 대해 입국 후 PCR 검사를 시행하는 국가는 한국과 중국 단 2개 국가뿐이라고 파악했다. 다른 나라들은 미접종자나 무작위 선정자에 한해 의무 검사를 실시하거나, 자율 권고 내지는 검사를 시행하지 않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만8000원→300원… 추락한 위믹스 신화, 돌파구 없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