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안산시, 산업역사박물관 30일 개관

머니투데이
  • 경기=박광섭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9.27 15: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안산시 산업역사박물관/사진제공=안산시
안산시 산업역사박물관/사진제공=안산시
경기 안산시의 40년 산업역사를 한눈에 살펴보고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산업역사박물관'이 오는 30일 문을 연다.

경기도 최초이자, 국내 최대 규모로 문을 열 안산 산업역사박물관에는 지금의 대한민국과 안산의 발전을 있게 한 각종 산업유물이 엄선해 전시된다.

화랑유원지 남측 1만3000여㎡ 부지에 총 250억 원(국비 28억 원·도비 21억 원·시비 201억 원)을 투입해 지하 1층, 지상 3층에 연면적 5039㎡ 규모로 조성된 산업역사박물관은 수도권 최대 산업단지인 반월.시화국가산업단지의 상징적 의미와 역사성을 담은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됐다.

전시관은 크게 △산업과 도시 △산업과 기술 △산업과 일상이라는 주제의 상시전시실 3곳으로 구성됐다. 각 전시실에서는 안산의 도시형성과 산업의 역사부터 안산의 대표적인 산업군, 국내외 일상을 변화시킨 안산의 산업까지 실제 산업현장에서 쓰인 기계와 함께 만날 수 있다.

시는 지난 3월 준공식을 거쳐 이달까지 시범 운영을 했으며, 이달 30일 개관식과 함께 다음달 1일부터 시민을 맞이한다.

박물관은 정기휴관일인 매주 월요일을 제외하고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로 운영되며, 체험시설인 4D영상실과 VR체험실은 누리집에서 사전예약을 통해 이용이 가능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재용 회장의 첫 인사, 사장단은 누구?...역사상 첫 女사장도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