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공무원 女風 계속된다..서울시 신규 공무원 10명중 6명이 여성

머니투데이
  • 기성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9.28 09: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행정직군 2421명, 기술직군 572명 등 일반직 8·9급 총 2993명 선발

/사진제공=서울시
/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 신규공무원 임용시험 합격자의 약 60%가 여성으로 나타나며 공직사회에 부는 '여풍(女風)'이 다시 한 번 확인됐다.

서울시는 28일 올해 2회 서울시 지방공무원 임용시험에서 최종합격자 2993명을 선발했다고 밝혔다. 직급별로 9급 2968명, 8급(간호직) 25명이며, 직군별로는 행정직군은 2421명, 기술직군은 572명이다.

합격자중 여성은 전체의 62.8%인 1880명으로, 남성(1113명)보다 훨씬 많았다. 연령별로는 20대(1773명·59.2%)가 다수를 차지했으며, 30대 963명(32.2%), 40대 215명(7.2%), 50대 39명(1.3%), 10대 3명(0.1%) 순이었다.

사회적 약자의 공직진출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저소득층 수험생에 대해선 일반 응시생과 별도로 구분모집을 실시했으며 이번 공개경쟁 시험 합격인원의 7.5%인 224명이 합격했다.

서울시 공무원 제3회 필기시험은 다음 달 29일 시행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당국보다 '머니무브' 더 무섭다…퇴직연금 8% 금리 등장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