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같은 아파트 사는 여학생 납치하려던 40대 결국 구속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9.28 19: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김현정디자이너 /사진=김현정디자이너
김현정디자이너 /사진=김현정디자이너
같은 아파트에 거주하는 여학생을 따라가 엘리베이터에서 납치를 시도한 40대 남성이 결국 구속됐다.

28일 뉴시스에 따르면 의정부지법 고양지원은 이날 추행목적 약취미수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이 신청된 40대 남성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법원은 "증거인멸·도주우려, 피해자 측에 대한 추가 위해가 우려된다"고 구속사유를 밝혔다.

앞서 경찰은 피의자와 피해자가 같은 아파트에 거주해 2차 피해 등이 우려된다며 A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 법원이 영장을 기각해 논란이 일기도 했다.

경찰은 영장 기각 후 A씨의 휴대전화 포렌식 작업 등 보강수사를 통해 여성들을 불법 촬영한 점과 성 착취물 등 불법 영상을 소지한 점 등을 추가로 파악했다.

이후 추행목적 약취미수,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카메라 등을 이용한 촬영·카메라 등 촬영물 소지), 아동청소년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성착취물 소지) 등 4개 혐의를 적용해 지난 26일 구속영장을 재신청했다.

A씨는 지난 7일 오후 7시15분 고양시의 한 아파트 엘리베이터에서 고등학생 B양을 흉기로 위협해 가장 위층인 18층까지 강제로 데려가는 등 납치하려던 혐의를 받는다.

당시 엘리베이터에 B양과 함께 탄 A씨는 18층에서 다른 주민과 마주치자 도망갔다가 피해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아파트 단지 주차장에서 검거됐다.

조사결과 A씨는 B양과 같은 아파트 주민이었으며 아파트 건물 밖에서 귀가 중인 B양을 보고 엘리베이터까지 따라간 것으로 파악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만8000원→300원… 추락한 위믹스 신화, 돌파구 없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