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봉래산 지킴이 HJ중공업' 플로킹 캠페인

머니투데이
  • 부산=노수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9.29 16:3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영도 중리해변 해양쓰레기 수거 등 봉사활동

HJ중공업 밈직원이 봉래산에서 플로킹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HJ중공업
HJ중공업 밈직원이 봉래산에서 플로킹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HJ중공업
HJ중공업 (4,560원 ▲510 +12.59%)이 29일 부산 영도구에서 봉래산 플로킹 캠페인과 함께 태풍 피해지역인 영도 중리해변 쓰레기를 수거한 등 자연과 생태 환경보호 활동을 펼쳤다.

이날 플로킹 캠페인은 HJ중공업 본사가 위치해 있고 수려한 자연경관을 자랑하는 부산의 대표적 관광지인 영도구 봉래산에서부터 중리 해변을 아우르는 숲길과 해안을 따라 진행했다. 중리 해변은 이달 초 부산을 강타한 태풍 '힌남노'로 해양쓰레기가 대거 해안으로 밀려와 몸살을 앓았다.

플로킹에는 임직원 200여 명이 참석해 태풍으로 밀려온 비닐, 플라스틱과 폐어구, 스티로폼 등 각종 해양쓰레기를 수거하고 해변 일대를 정리하는 환경정화를 했다.

또 봉래산을 오르며 등산로와 둘레길 일대 쓰레기를 수거하고 부러진 초목류를 치우는 플로킹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날 플로킹 행사와 함께 2022년 수주 및 안전기원제를 병행하고 경영목표 달성과 무재해, 무사고를 위한 결의를 다짐하기도 했다.

HJ중공업 관계자는 "임직원이 건강도 챙기고 봉래산과 태풍으로 해양쓰레기가 유입된 중리해변 일대 쓰레기를 수거하며 환경에 대한 경각심을 깨울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캠페인에 적극 동참힐 것"이라 말했다.

한편 1937년 대한민국 최초의 철강 조선소로 설립된 HJ중공업은 올해로 창립 85주년을 맞으며 설립지인 부산 영도에서 지금까지 조선업을 이어오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LG생건 철수·엔프라니 제재…軍 '교란 품목' 조사 결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