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10번 이상 돌려본 것 같다"…보아 설레게 한 이 남자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5,422
  • 2022.10.02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JTBC '뮤직 유니버스 K-909'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뮤직 유니버스 K-909' 방송화면 캡처
가수 보아가 래퍼 사이먼 도미닉(쌈디)을 향한 팬심을 고백했다.

1일 방송된 JTBC 예능 '뮤직 유니버스 K-909'에는 AOMG의 사이먼 도미닉, 로꼬, 우원재, 쿠기가 출연했다.

이날 사이먼 도미닉은 출연 계기에 대해 "저희 넷이 모인 것 자체가 초특급 프로젝트"라며 "어떤 음악 방송을 나갈까 고민하던 차에 '뮤직 유니버스 K-909' MC가 보아씨라고 해서 나왔다"고 밝혔다.

이에 보아는 "쌈디씨 목소리를 굉장히 좋아한다"며 "'악역'이라는 노래에서 쌈디씨 부분만 10번 이상 돌려본 것 같다"고 화답했다.

/사진=JTBC '뮤직 유니버스 K-909'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뮤직 유니버스 K-909' 방송화면 캡처

두 사람의 핑크빛 분위기에 로꼬는 "너무 보기 좋다"며 "저희 모두 보아 선배님 팬이지만 쌈디 형이 진짜 '찐팬'이다. 그래서 보기 더 아름다운 것 같다"고 흐뭇해했다.

이를 듣던 보아는 "(쌈디가) 김희철 오빠랑 친하다고 해서 '나도 쌈디 오빠 알고 싶어' 했는데 한 번을 소개 안 해주더라"고 서운함을 드러냈다.

그러자 쌈디는 "이제 알았으니 됐다"고 너스레를 떨어 보아를 설레게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고무줄 잣대 vs 신뢰훼손…위믹스 소송, 투자자만 폭락 떠안아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