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신영우 2억5천' NC, 2023년 신인선수 11명 계약 완료 [오피셜]

스타뉴스
  • 양정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02 11: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NC 다이노스가 올해 신인 드래프트에서 지명한 11명의 선수들과 모두 계약을 마쳤다.

NC는 2일 "경남고 투수 신영우 등 '2023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뽑은 11명의 선수와 1일 입단 계약을 마쳤다"고 발표했다.

1라운드 지명을 받은 신영우는 계약금 2억5천만원, 2라운드 지명 박한결은 1억5천만원, 3라운드 지명 신용석(마산고, 포수)은 계약금 1억원에 계약했다.

민동근 NC 스카우트팀장은 "NC 다이노스를 믿고 선택해준 선수들과 가족분들 모두에게 감사드린다. 새롭게 가족이 된 선수들이 NC의 주축 선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겠다"라고 말했다.

NC 신인 선수들은 5일 롯데와의 홈경기에 열리는 '2023 신인 드래프트 DAY' 행사에 참석해 홈팬들과 첫 인사를 나눈다. 11월에는 창원에서 열리는 오리엔테이션에 참석하며 팀에 합류한다.

오리엔테이션에서는 프로선수로서 갖춰야 할 자기관리 방법과 윤리 교육, 트레이닝 프로그램 및 데이터 교육을 비롯해 구단 지정병원에서 신체검사를 받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일단 해보세요"…3년 만에 5000만원→15억원 만든 비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