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금주·금연 하루도 못 해"…'우울증' 고백했던 최강희 최근 근황

머니투데이
  • 류준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28,884
  • 2022.10.02 21: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유튜브
사진=유튜브
배우 최강희가 금주, 금연 선언 이후 근황을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유튜브 채널 새롭게 하소서CBS를 통해 '[새롭게 그 후] 440만 조회수의 최강희를 찾아가 근황을 묻다ㅣ새롭게 하소서'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여기서 최강희는 지난 2016년 해당 유튜브에 출연해 금주, 금연을 선언한 바 있다. 관련하여 최강희는 "금연, 금주 하루도 못 했다. 담배 같은 경우는 '이거 괜히 피는 거 같은데?'라면서 좀 끊어 보기로 했다. 뭐라도 끊고 괜찮은 사람이 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술 담배 끊고 우울증도 나으면 다른 사람이 되는 줄 알았다"며 "그런데 똑같은 죄로 다시 넘어졌다"고 덧붙였다.

또 "이제 누구도 정죄하지 않는다. '할 수 있어' '이렇게 하면 돼' 같은 정답 같은 말 하지 않는다. 그냥 (누군가를) 응원한다"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만8000원→300원… 추락한 위믹스 신화, 돌파구 없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