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제이비케이랩, 일본 특허 취득...비마약성 통증신약(TrkA) 개발 박차

머니투데이
  • 고문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04 16: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제이비케이랩(대표 장봉근)은 최근 일본특허청으로부터 TrkA 저해 활성을 가지는 개발물질에 대한 특허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제이비케이랩은 천연비타민 '셀메드' 시리즈로 널리 알려진 약국 전용 뉴트라슈티컬 전문 기업이자 천연물 및 항암신약 개발 기업이다.

해당 특허는 전세계 주요 국가에 출원돼 심사가 진행 중인 상태이며, 이번 일본 특허 취득을 시작으로 천연물, 항암과 더불어 비마약성 진통제의 개발에도 성과를 거둘 것이라고 밝혔다.

Trk(Tropomyosin receptor kinase)는 뉴트로핀이라 불리는 가용성 성장 인자의 그룹에 의해 활성화된 고친화성 수용체 타이로신 키나아제이다. Trk는 신경조직에서 광범위하게 발현되며, 신경세포의 유지, 신호전달 및 신경세포의 생존에 관여한다. 개발물질은 그 중 TrkA를 활성시키는 신경성장인자(NGF)와 관여하는 것으로 밝혀져 있다.

제이비케이랩의 물질은 통증, 특히 만성통증의 완화에 대한 효과를 이번 특허를 통해 제시했으며 이와 관련해 장봉근 제이비케이랩 대표는 "현재까지 도출된 세포 실험 결과 및 동물실험 예비결과에 따르면 비스테로이드성 항염증성 진통제를 통한 궤양이나 오피오이드의 부작용인 구토, 중독의 잠재성을 극복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유력한 개발 물질이라고 설명했다.

이로써 제이비케이랩은 천연물 신약과 항암신약 개발뿐 아니라 통증신약의 전문기업으로 도약할 계기를 마련했으며, 약국 전용 '뉴트라슈티컬' 브랜드인 '셀메드'(CellMed) 브랜드의 가파른 지속 성장세에 힘입은 내실 경영을 바탕으로 보다 안정적으로 신약개발에 집중할 수 있게 됐다.

이번 통증신약 개발물질은 올해 전임상을 준비할 예정이며, 이어 내년에 임상시험 승인신청(IND)에 들어갈 계획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당국보다 '머니무브' 더 무섭다…퇴직연금 8% 금리 등장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