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소주 7병 반" 아이돌의 반전 주량…기안84 "실려가는 거?"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05 10:5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유튜브 채널 '인생84'
/사진=유튜브 채널 '인생84'
가수 김재중(36)이 놀라운 주량을 공개했다.

지난 4일 유튜브 채널 '인생84'에는 '김재중 술터뷰'란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기안84는 김재중을 사무실로 초대해 함께 술을 마시며 이야기를 나눴다.

김재중은 기안84에게 "주량이 어떻게 되냐"고 물었고, 기안84는 "두 병?"이라고 답한 뒤 "술 잘 드시지 않냐"고 되물었다.

김재중은 "술 좋아한다. 삼겹살집에서 혼술(혼자 술 마시기)을 한다. 얼마 전에는 홍어집에서 혼자 소주 마시다가 세봤는데, 7병 반 정도 먹으니까 집에 가고 싶더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기안84는 "센 척하는 거 아니냐. 주량 7병 반이면 급성 알코올중독으로 병원에 실려 가는 거 아니냐"고 걱정했다.

급성 알코올중독은 짧은 시간 내에 많은 양의 알코올을 섭취해 나타나는 육체적, 심리적 이상 반응이다. 일반적으로 보행이 어려워지고, 돌발 행동을 하거나 성적 또는 공격적 충동을 느끼는 등의 변화가 나타난다.
/사진=유튜브 채널 '인생84'
/사진=유튜브 채널 '인생84'
이에 김재중은 "저는 천천히 먹는 타입이다. 건강검진도 매년 하는데, 간이 너무 건강하다고 했다"고 설명해 기안84를 안심시켰다.

기안84는 "혼술하시는구나"라며 김재중과 공감대를 찾았다. 앞서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과 방송 프로그램 등을 통해 혼자 술 마시는 일상을 수차례 공개하며 애주가 면모를 보여왔다.

김재중은 "강남구청 사거리에 있는 포장마차에 혼자 들어가서 소주 한 병을 병나발 불면서 원샷했다"며 "그런데 갑자기 위경련이 온 거다. 밖에 나가자마자 토를 했다. 사람들이 많아서 창피했다"고 회상했다.

그러자 기안84는 갑자기 "김재중이 토했다고 하니까 멋있다. 뮤직비디오 한 장면 같을 것 같다"고 감탄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재중은 평소 기안84와 친해지고 싶었다며 팬심을 드러냈다.

기안84도 "난 네가 여기 온 것만으로도 성공했다. 너는 나한테 햇빛 속에 있는 스타였다. 네게 부끄럽지 않은 형이 되겠다"며 화답했다.

김재중은 방송 촬영이 마무리되자 "PD님들 가시고 우리끼리 술 더 마시면 안 되냐"고 요청했고, 두 사람은 술자리를 이어갔다.

한편 김재중은 2003년 그룹 동방신기로 가요계에 데뷔해 많은 인기를 끌었다. 2009년 SM엔터테인먼트와 법적 분쟁을 겪고 2010년 동방신기를 탈퇴한 이후 그룹 JYJ로 활동하다가 현재는 솔로로 활동 중이다. 지난달 13일 세 번째 정규 앨범 'BORN GENE'(본 진)을 발매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