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동국제강, 장세욱 감동한 '명동밥집'에 올해 또 2억 기부

머니투데이
  • 김도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06 15:09
  • 글자크기조절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왼쪽), 백광진 명동밥집센터장(신부) /사진=동국제강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왼쪽), 백광진 명동밥집센터장(신부) /사진=동국제강
동국제강이 명동밥집에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2억원을 후원했다. 2025년까지 매년 2억원씩 총 10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동국제강은 6일 서울 중구 명동성당 카톨릭회관에서 '2022 한마음한몸운동본부 명동밥집 후원식'을 갖고 2억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후원식에는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과 오승원 천주교한마음한몸운동본부 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은 "명동밥집이 안정적인 활동을 이어나가기 위해서는 단순 일회성 후원보다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이 필수적"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공헌 활동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동국제강과 명동밥집의 인연은 지난해 3월 장 부회장의 사재 1억원 기부로 시작됐다. 장 부회장은 동국제강 본사 인근 지하차도에서 노숙인에게 간식과 도시락을 나누는 모습을 보고 사재를 기부했다. 동국제강은 장세욱 부회장의 기부를 계기로 지난해 추석에 후원금 2억원을 추가 전달했다.

이후 동국제강과 명동밥집은 지속적인 협력 방안을 논의해 5년 후원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 동국제강은 2021년 최초 기부를 시작으로 2025년까지 5년간 매해 2억원씩 총 10억원을 명동밥집에 후원하게 된다. 후원금은 명동밥집을 통해 동국제강 본사가 있는 서울 을지로 인근 지역의 노인, 홀몸 어르신 등 사회적 취약계층의 식사를 지원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명동밥집은 재단법인 천주교한마음한몸운동본부 산하 무료 급식소다. 명동 일대 노숙인 및 홀몸 노인을 위한 식사와 자활 프로그램 등을 진행하고 있다. 연간 10만명이 명동밥집을 방문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 동네 뜬다더니…"살기 좋은 동네 1위, 강남 아니었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