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주호영 "野, 정부조직개편 협조 부탁…여가부 폐지 동의 20만명"

머니투데이
  • 안채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06 10: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

(서울=뉴스1) 허경 기자 =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2022.10.6/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허경 기자 =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2022.10.6/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6일 여성가족부 폐지 등을 골자로 한 정부조직 개편안에 대해 더불어민주당의 협조를 촉구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본청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 모두발언에서 "국가보훈처의 성격과 해외동포청 신설은 민주당도 동의하는 것 같다. 다만 여가부 폐지와 기능 조정 문제에 대해서는 우려를 표시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지금까지 여가부는 남녀 갈등을 조장하고 박원순 전 서울시장 케이스와 같은 권력형 성범죄로부터 피해자를 보호하는데 매우 소극적이었다는 비판을 받아왔다"며 "여가부로부터 보조금을 받는 여성 단체들의 정치 편향 논란도 끊이지 않았다. 이러니까 지난해 여가부 폐지 청원에 국민 동의 20만명 넘어선 것 아니겠나"라고 말했다.

이어 "다만 여가부 폐지로 인해 성평등 문제가 소홀해질 수 있다는 우려는 정부 당국이 새겨듣고 조직 개편 과정에 세심하게 고려해야 할 것으로 본다"며 "민주당에 협조를 구한다. 설사 썩 동의하지 않더라도 우리 대선 공약이었다. 국민과 한 약속"이라고 했다.

주 원내대표는 "일은 정부가 하는 거니까 정부가 어떤 조직을 가지고 일할지는 정부에 맡겨주면 좋다"며 "민주당의 협조를 부탁한다"고 강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전셋값 반년새 5억 떨어졌는데…세입자가 없어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