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전남 보성 벌교딸기사랑영농조합 우수농산물관리 사례로 금상

머니투데이
  • 전남=나요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06 15:5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7년 연속 수상자 배출

GAP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벌교딸기사랑영농조합법인(중앙) 금상 수상
GAP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벌교딸기사랑영농조합법인(중앙) 금상 수상
전라남도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이하 농관원)의 '제8회 우수농산물관리제도(GAP)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보성 벌교딸기사랑영농조합법인이 생산부문 금상을 차지했다고 6일 밝혔다.

우수농산물관리제도는 생산에서 판매 단계까지 안전한 농산물을 소비자에게 공급하기 위한 것이다.

농림축산식품부와 농관원에서는 우수농산물관리제도 인증 확산을 위해 생산·유통·학교급식 등 분야별 전국 우수사례를 선발하는 경진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전남도는 2015년 제1회 대회를 시작으로 7년 연속 수상자를 배출하며 다양한 상을 석권했다.

보성 벌교딸기사랑영농조합법인은 18농가가 7.5ha(헥타르) 규모의 농장에서 묘목 선정부터 재배.포장관리까지 전 단계에 걸친 깐깐한 품질관리로 고품질 우수농산물관리제도 인증딸기를 생산하고 있다.

생산 딸기는 2012년부터 전량 수도권으로 공동 출하하고 있다. 지난해 딸기 kg당 평균 거래가격 5880원의 2.5배가 넘는 1만4880원대로 거래하는 등 고품질 딸기로 인정받아 일명 '청담동 딸기'로 불린다. 영농과정을 기록·분석하는 등 과학영농을 통해 다량생산보다 고품질 재배법을 추구해 국내 최고급 딸기를 생산한다는 평가를 받아왔다.

강하춘 전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앞으로 우수농산물관리제도 인증을 더욱 확대해 안전한 농산물을 생산하고 덩달아 농가 소득도 증대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도는 올해 농가대상 우수농산물관리제도 안전성 검사비와 인증 신청 수수료 등 총 6억5000만 원을 지원하는 등 인증 확대에 온힘을 쏟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송도 아파트 16억에 산 중국인, 16개월만에 7억 날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