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송강호·전도연 작품 즐겨보는데…" 양조위, K콘텐츠 평가는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06 14: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홍콩 배우 양조위(량차오웨이)가 6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KNN타워에서 열린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아시아 영화인상 수상 기자회견에서 취재진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김창현 기자
홍콩 배우 양조위(량차오웨이)가 6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KNN타워에서 열린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아시아 영화인상 수상 기자회견에서 취재진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김창현 기자
홍콩 배우 양조위(량차오웨이)가 세계 문화계에 존재감을 알리고 있는 K-콘텐츠에 찬사를 보냈다.

양조위는 6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KNN타워에서 열린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관련 기자회견에서 "요즘 한국 연예계를 보면 저도 기쁜 마음이 든다"고 밝혔다.

그는 "저는 한국과 인연이 깊다. 20여년 전부터 홍보를 위해 한국에 방문한 바 있고, 부산국제영화제에는 2회 때부터 참여해왔다"며 "이번이 벌써 4번째 참석"이라고 말했다.

이어 "송강호, 전도연 배우의 작품이나 '올드보이' 같은 영화를 즐겨봤다"며 "저도 꾸준히 한국 영화 등 K콘텐츠를 즐기고 있다"고 했다.

앞서 양조위는 전날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아시아 영화인상을 받았다. 이 상은 한 해 동안 아시아 영화 산업과 문화 발전에 기여한 아시아 영화인에게 수여되는 것이다.

한편 1962년생인 양조위는 '중경삼림', '화양연화', '무간도' 등에 출연한 홍콩영화계의 대표배우. 영화 '색, 계'에서 탕웨이와 함께 연기한 인연도 있다.

그는 2015년 영화 '화장'의 VIP 시사회 참석을 위해 한국을 찾은 뒤 7년 만에 다시 방한했다.

홍콩 배우 양조위가 6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KNN타워에서 열린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아시아 영화인상 수상 기자회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2.10.06 /사진=김창현 기자
홍콩 배우 양조위가 6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KNN타워에서 열린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아시아 영화인상 수상 기자회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2.10.06 /사진=김창현 기자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만8000원→300원… 추락한 위믹스 신화, 돌파구 없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