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수영장 계단 밟고 쓰러져"…베트남 다낭 호텔서 韓관광객 감전사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376
  • 2022.10.06 13:5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고가 발생한 베트남 다낭의 호텔.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사고가 발생한 베트남 다낭의 호텔.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베트남 다낭을 찾은 한국인 관광객이 호텔 수영장에서 감전으로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5일(현지시각) 오후 5시 30분쯤 관광객 A씨는 호텔 수영장에 걸어 내려가던 중 감전돼 의식을 잃었다. 신고를 받은 구급 대원이 출동해 심폐소생술을 했지만 끝내 사망했다.

해당 사건은 A씨의 가족 B씨가 6일 국내 온라인 커뮤니티에 현지 대응에 대한 문의 글을 올리며 공론화됐다.

해당 글에 따르면 당시 B씨는 호텔 안에 있었으며 수영장에는 B씨의 부인과 딸이 있었다. A씨는 수영장 물 밖에 있다가 안으로 들어가기 위해 계단에 발을 딛는 순간 "아"라는 외마디 소리와 함께 주저앉았다.

놀란 B씨 아내가 A씨의 근처로 갔으나 전류가 흐르는 느낌을 받아 다른 계단으로 올라갔고, 이후 A씨와 신체를 접촉하자 전류가 흘렀다.

B씨 부인은 호텔 직원에게 도움을 요청했고 구급 대원이 도착해 A씨에게 심폐소생술을 했지만, 차도가 없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B씨는 호텔 관계자에게 병원 이송 요청을 했지만 호텔 측은 기다리라는 입장을 되풀이했다. 결국 감전된 A씨는 사망, 영안실로 옮겨진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에 묵고 있던 다른 한국 관광객들은 사고 소식에 급히 환불을 요청하고 다른 호텔로 옮기느라 분주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이 사고는 다낭 여행 정보 커뮤니티 등을 통해 빠르게 확산하고 있다. 해당 호텔은 수영장을 폐쇄하고 임시 휴업에 들어간 상태로 알려졌다. 다낭의 한국영사관 측은 사고 경위 조사에 나설 예정이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