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고개 숙인 조나단, 유튜브 해킹? "불미스러운 사고" 무슨 일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489
  • 2022.10.06 16:4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조나단 유튜브 채널 캡처
/사진=조나단 유튜브 채널 캡처
방송인 조나단이 동생 파트리샤와의 유쾌한 일상을 공개했다.

6일 조나단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금일 새벽 00:30분 가량 저의 호적메이트 파트리샤 양의 물의로 저의 유튜브 채널이 불미스러운 사고를 당하는 일이 있었다"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이는 조나단의 유튜브 채널 메인 섬네일이 파트리샤로 바뀐 데 따른 것이다. 파트리샤는 유튜브 영상 섬네일을 '조나단 털렸쥬'로 바꿔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조나단은 "채널은 빠른 시일 내에 파트리샤 양과 협의점을 찾거나 무력으로 협의본 후 복구시키도록 하겠다"며 "죄송하다. 혹시 사진이 어두워서 휴대폰 밝기를 올리셨다면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사진=조나단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조나단 인스타그램 캡처
함께 올린 사진에는 검은색 티셔츠를 입고 고개를 숙인 조나단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해당 사진의 배경을 검은색으로 칠함으로써 온라인상에서 유행하는 사과 밈(Meme)을 따라 한 것으로 보인다.

이를 본 댄서 가비는 "화해해 짝 화해해 짝"이라고 댓글을 남겼다. 다른 누리꾼들은 "오빠 머리 꼭대기에 올라간 동생", "원만히 합의하시길 바랍니다", "현실 웃음 터짐" 등의 반응을 보였다.

콩고민주공화국 출신인 조나단은 유튜브를 통해 누리꾼들과 소통 중이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