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IPO 빙하기…시리즈 A 이하 단계 투자 몰린다"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07 08:5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제 11회 청년기업가대회 심사위원 일문일답]⑤우태화 한국투자액셀러레이터 본부장

[편집자주] 최대 40.5억원의 투자금이 걸린 제 11회 청년기업가대회는 세상을 변화시킬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사업화 가능성을 갖춘 스타트업을 발굴해서 투자한다. 이를 위해 국내 주요 벤처캐피털(VC)과 액셀러레이터에서 활발하게 벤처투자를 담당하고 있는 15인의 전문심사역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한다. 대회 심사기준은 세분화된 정량적 심사표가 따로 없고 심사위원들이 직접 투자하고 싶은 스타트업을 선정하고 가장 많은 선택을 받은 팀이 최종 우승팀이 된다. 결국 많은 심사위원들로부터 관심을 받는 게 우승의 관건이 된다. 이번 대회에서 좋은 점수를 받으려면 어떤 준비해야 하는지 각 심사위원으로부터 의견을 들어봤다.
"IPO 빙하기…시리즈 A 이하 단계 투자 몰린다"
제 11회 청년기업가대회 심사위원으로 참여하는 우태화 한국투자액셀러레이터 본부장(상무보)은 고려대학교 기술지주회사를 거쳐 현재 한국투자액셀러레이터에서 초기 스타트업 투자에 집중하고 있다. 주요 투자 포트폴리오는 내시경 수술 보조 로봇을 만드는 '엔도로보틱스', 대안신용평가 모델을 만드는 '코넥시오에이치', 창고 관리 솔루션을 만드는 '리코어' 등이다. 현재 한투바른동행 쉐르파1호 펀드(결성총액 150억원)의 대표펀드매니저를 맡아 투자처를 찾고 있다.

-어떤 스타트업(분야)에 투자하고 싶은가?
▶특정 분야에 대한 제한 없이 전업종을 투자 대상으로 보고 있다.

-올해 스타트업 투자의 주요 트렌드는?
▶상장(IPO) 시장의 빙하기로 인해 시리즈A 이하 단계로 투자가 몰리고 있다.

-창업가에 해주고 싶은 조언은?
▶우리가 고객에게 제공하는 가치가 시장에서 통하면 언제든 투자를 받을 수 있으니 두려움 없이 나아가길 바란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