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화성 뿔공룡 골격화석' 국내 최초 천연기념물 지정

머니투데이
  • 경기=박광섭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07 15:29
  • 글자크기조절
코리아케라톱스/사진제공=화성시
코리아케라톱스/사진제공=화성시
경기 화성시 전곡항에서 발견된 '화성 뿔공룡(코리아케라톱스 화성엔시스) 골격화석'이 천연기념물로 지정됐다. 공룡 골격 화석 중에서는 국내 최초다.

7일 화성시에 따르면 문화재청은 화성 뿔공룡 골격 화석을 천연기념물로 지정했다. 이 화석은 2008년 시청 공무원이 전곡항 방조제 주변을 청소하던 중 발견해 세상에 알려지게 된 것으로 공룡 뒷다리부터 꼬리까지 완벽하게 보존된 희귀 화석이다.

이후 서울대 이융남 교수의 연구를 통해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발견된 '각룡류(뼈공룡)'으로 국제적 인정을 받았으며, 화성시의 이름을 따 '코리아케라톱스 화성엔시스'라 명명됐다.

연구에 따르면 해당 뿔공룡은 과거 1억2000만 년 전 중생대 백악기 전기에 살았으며, 몸길이 약 2.3m에 높고 납작한 꼬리를 가지고 두발로 걸어 다닌 것으로 추정된다.

한반도에 수많은 공룡발자국이 발견됐지만, 뿔공룡의 존재가 밝혀진 적이 없는 상태에서 해당 화석은 백악기의 비밀을 밝히는 열쇠로 여겨진다.

화석은 현재 '공룡알 화석산지 방문자센터'에 전시돼 누구나 관람이 가능하며, 시는 해당 공룡을 모티브로 '코리요'라는 캐릭터를 만들어 시정 홍보에 적극 활용 중이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한반도 최초의 뿔공룡이자 대한민국 대표 공룡화석이 천연기념물로 지정돼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체계적인 보존과 활용으로 시민들에게 널리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더는 못 버텨" 영끌족의 최후…아파트 경매 49% '급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