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KCC 데뷔' 허웅, 스타랭킹 스포츠 16주 연속 1위 질주

스타뉴스
  • 신화섭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20 15:21
  • 글자크기조절
전주 KCC 허웅(왼쪽).  /사진=OSEN
전주 KCC 허웅(왼쪽). /사진=OSEN
프로농구 전주 KCC의 허웅(29)이 16주 연속 정상을 굳게 지켰다.

허웅은 스타뉴스가 지난 13일 오후 3시 1분부터 20일 오후 3시까지 일주일 동안 진행한 스타랭킹 스타스포츠 16차(10월 3주) 투표에서 2만 1613표를 받아 1위를 올랐다. 지난 6월 30일 스포츠 부문이 추가된 후 단 한 번도 선두를 놓치지 않았다.

허재(57) 전 국가대표팀 감독의 아들인 허웅은 이번 시즌 KCC로 팀을 옮겨 활약하고 있다. 지난 15일 시즌 개막 후 2경기에서 평균 15.0득점, 리바운드 2.5개, 어시스트 2.0개를 기록 중이다.

허웅의 뒤를 이어 여자배구 김연경(34·흥국생명)과 김희진(31·IBK기업은행)이 각각 1만 3431표와 1만 2800표로 2, 3위를 유지했다. 둘은 오는 22일 V리그 시즌 개막을 앞두고 있다.

4위는 허웅의 동생인 허훈(27·상무)이 800표로 이름을 올렸고, 프로야구 KIA 투수 양현종(34)은 711표로 5위에 자리했다. 여자프로골프 박민지(24·NH투자증권)가 549표로 6위, 여자배구 양효진(33·현대건설)이 547표로 7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손흥민(30)은 372표로 8위에 올랐다.

최고의 인기와 기량을 뽐내는 각 종목 현역 스포츠 스타 20명이 후보로 경쟁하는 스타랭킹은 팬들이 스타뉴스 홈페이지를 통해 직접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스타에게 투표해 순위를 결정한다. 투표 결과 순위에 따라 스타에게 다양한 특전이 제공된다.

스타랭킹 스타스포츠 17차(10월 4주) 투표는 20일 오후 3시 1분부터 27일 오후 3시까지 진행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500선 턱걸이 한 코스피… "쌀 때 줍줍" 증권가 주목한 업종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