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김용호, 뒤늦은 합의 시도…박수홍·김건모·한예슬은 "절대 NO"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81,530
  • 2022.10.26 18:2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뉴스1 DB
/사진=뉴스1 DB
유튜버 김용호가 가수 김건모의 전처에 대한 명예훼손으로 실형을 선고받은 가운데, 1심 판결 전 합의를 시도한 것으로 전해졌다.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는 26일 유튜브에 올린 영상에서 "김용호가 1심 판결 이틀 전 김건모 측에 합의를 요구하는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진호는 "김용호가 재판 과정에서 (출석을) 요구한 증인이 아무도 나오지 않았다. (발언을 뒷받침하는) 증거나 자료도 제출하지 못했다. 결과적으로 자신의 주장을 입증하지 못했다"며 "다만 A씨 측에서 합의를 받아들일 가능성은 너무나도 낮다"고 밝혔다.

이어 "이 사건은 김건모가 직접 변호사 수임부터 재판 진행까지 모두 주도적으로 했다. 만약 A씨가 합의에 나설 의사가 1만큼만 있어도 김건모의 의사가 뒷받침돼야 합의가 가능하다"며 "다만 김건모는 자신의 음악 인생을 걸고 합의해줄 생각이 전혀 없는 상태"라고 강조했다.

(서울=뉴스1) 이재명 기자 =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 출연진인 김용호 씨. 2021.11.2/뉴스1
(서울=뉴스1) 이재명 기자 =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 출연진인 김용호 씨. 2021.11.2/뉴스1

이진호는 김용호가 이미 A씨에 대한 명예훼손으로 실형을 받은 만큼 한예슬, 박수홍과도 합의를 시도할 가능성이 높다고 봤다. 다만 둘 역시 합의에 응할 의사는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고 전했다.

먼저 김용호의 폭로로 버닝썬 게이트, 성 추문에 연루된 한예슬에 대해서는 "김용호는 자신의 주장을 입증할 어떤 자료도 제출하지 못했다. 오히려 조사를 계속 미뤄 기소도 늦춰지는 상황"이라며 "한예슬 측은 모든 증거를 제출한 상태다. 합의 의지는 전혀 없다고 딱 잘라 말했다"고 밝혔다.

박수홍의 아내도 합의 의사는 없다고 한다. 이진호는 "박수홍 부부는 현재 억울함을 어느 정도 해소했지만, 김용호의 방송으로 인해 곱지 않은 시선을 보내는 사람들이 있기 때문에 합의 가능성이 낮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동부지검은 25일 박수홍 부부를 두고 허위 사실을 유포하고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김용호를 불구속기소 했다. 김용호는 지난해 유튜브를 통해 박수홍의 배우자가 물티슈 업체 대표와 연인 관계였으며, 함께 마약과 도박을 했다고 주장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증시 지금 들어가도 될까?…"내년 더 위기, 바닥 신호는 이것"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