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목에 동전만한 '혹'…블랙핑크 지수, 건강이상설 부른 사진 뭐길래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4,621
  • 2022.11.03 10:13
  • 글자크기조절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그룹 블랙핑크의 지수가 건강 이상설에 휘말렸다. 목에 동전만 한 크기의 혹이 포착되면서다.

최근 트위터 등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는 "지수의 목에 혹이 포착됐다"는 내용의 글과 사진 여러 장이 확산했다.

사진을 보면 밝은 표정으로 노래를 부르는 지수의 목엔 작은 혹이 부풀어 올라 있다. 사진을 올린 네티즌은 "혹이 계속 커지는 것 같다. 병원에 가서 조직 검사를 받아봐야 할 것 같다. 가벼운 섬유종일 수도 있지만 악성 종양일 수도 있다"고 우려했다.

지수는 이전에도 콘서트와 방송 등에서 여러 차례 목에 혹이 발견된 적이 있다. 공백기에는 크기가 줄어들거나 사라졌지만, 스케줄이 많은 시기에는 유독 크기가 커졌다. 이에 일부 네티즌은 림프절이 부은 게 아니냐며 림프종 등 질병 가능성을 제기하기도 했다.

목에 동전만한 '혹'…블랙핑크 지수, 건강이상설 부른 사진 뭐길래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림프계에 발생하는 암인 림프종은 매년 5000명가량의 신규 환자가 등록될 만큼 드물지 않은 암이다. 보통 60대부터 호발하며 나이가 들수록 발생 빈도가 증가한다. 장기 이식을 받았거나 자가면역질환을 앓는 환자, 면역억제제를 복용하는 경우 등 면역력이 떨어진 상태에서 발병 위험이 크다고 보고된다.

한편 블랙핑크는 지난 9월 16일 두 번째 정규 앨범 '본 핑크'(BORN PINK)를 발매했다. 지난달 15일 서울 올림픽공원 내 KSPO DOME(체조경기장)에서 월드투어를 개최하고, 지난 21일부터 미국에서 순회공연을 하고 있다.

북미 7개 도시 14회 공연을 시작으로, 유럽 7개 도시 10회 공연 등 내년까지 총 150만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월급 올랐는데 계속 마이너스"…주머니 사정 나빠진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