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EGFR 표적치료제 내성 폐암, 국내 의료진이 새로운 치료길 열었다

머니투데이
  • 이창섭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04 10:11
  • 글자크기조절
항체·약물 접합체 작용 기전 'REGN5093-M114'의 작용 기전/사진제공=세브란스병원
항체·약물 접합체 작용 기전 'REGN5093-M114'의 작용 기전/사진제공=세브란스병원
상피세포 성장인자 수용체(EGFR) 변이 비소세포폐암 환자에게서 MET 유전자로 인해 내성이 생겼을 때 항체·약물 접합체 투약 효과를 밝힌 연구 결과가 공개됐다.

임선민 연세암병원 폐암 센터 교수, 윤미란 연세의대 의생명과학부 교수 연구팀이 MET 유전자로 인해 내성이 발생한 EGFR 돌연변이 비소세포폐암에서 새로운 항체·약물 접합체를 투약했을 때 내성을 극복할 수 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연구 결과는 미국암연구협회 학술지 '임상 암 연구'(Clinical Cancer Research, IF 13.801)에 발표됐다.

폐암은 암세포 크기에 따라 비소세포폐암과 소세포암폐암으로 구분한다. 폐암 환자 중 80~85%가 비소세포폐암에 해당한다. 한국을 포함해 아시아 비소세포성 폐암 중 약 50%에서 EGFR에 유전자 돌연변이가 발견된다.

오시머티닙(Osimertinib)은 EGFR의 티로신 키나아제(tyrosine kinase) 활성을 억제하는 3세대 EGFR 티로신 키나아제 억제제(EGFR tyrosine kinase inhibitor· EGFR-TKI)다. EGFR 돌연변이 폐암의 1차 치료제로 승인받아 광범위하게 사용되고 있지만 환자 대부분에 1~2년 사이로 내성이 발생한다.
EGFR 표적치료제 내성 폐암, 국내 의료진이 새로운 치료길 열었다
세포 증식, 전이에 큰 영향을 끼치는 MET 유전자 변형은 오시머티닙 치료의 가장 흔한 내성 기전이다. MET 유전자 증폭은 15~19%를 차지한다. MET 단백질 과발현은 20~50%에서 보고됐다. MET 유전자로 인해 내성이 생기면 EGFR 표적치료제와 MET 티로신 키나아제 억제제를 함께 투약한다. 하지만 낮은 치료 반응률은 물론 MET 저해제가 2차 내성을 발생한다는 한계를 가지고 있다.

연구팀은 이러한 내성 환자를 대상으로 우수한 치료 전략을 제시하기 위해 MET을 표적으로 하는 항체·약물 접합체(Antibody-drug conjugates·ADC)인 'REGN5093-M114'의 효과를 분석했다.

항체·약물 접합체는 암세포 표면에 존재하는 단백질을 표적하는 항체(Antibody)에 강력한 세포 독성제를 연결한 것이다. 표적 단백질을 발현하는 암세포에 세포 독성제를 선택적으로 전달하도록 설계된 약물 부류다. REGN5093-M114는 비접합 이중 MET 항체인 REGN5093에 세포 독성제를 연결한 MET-ADC로서 MET을 과발현하는 종양 세포에 강력한 세포독소를 전달하여 세포 자멸을 촉진하는 새로운 치료제다.

연구팀은 EGFR 표적치료제 사용 후 MET 기반 내성이 발생한 폐암 환자에서 유래한 전임상 모델을 제작하고 REGN5093-M114를 투약해 그 효과를 살폈다.

REGN5093-M114는 MET 기반 EGFR 표적치료제 내성 모델뿐만 아니라 MET 티로신 키나제 억제제에 대한 내성을 획득한 종양 모델에서도 강력한 항종양 활성을 나타냈다.

특히 오시머티닙 및 MET 티로신 키나제 억제제인 사볼리티닙(Savolitinib)의 병용 치료 후 2차 내성 돌연변이 MET Y1230C가 발생한 EGFR 돌연변이 폐암 동물 모델에서 MET Y1230C 돌연변이에 효능이 있는 것으로 보고된 오시머티닙과 카보잔티닙(Cabozantinib)의 병용 투여와 REGN5093-M114 단독 투여의 종양 성장억제율(TGI·Tumor Growth Inhibition)을 비교했다. 오시머티닙 단독은 25.8%, 카보잔티닙 단독 94.7%, 오시머티닙과 카보잔티닙 병용투여군은 97.6% 억제된 반면, REGN5093-M114 단독투여군은 202.1%로 가장 강력하게 종양을 감소시켰다.

이번 연구 결과는 REGN5093-M114가 MET 유전자 기반 EGFR 표적치료제 내성뿐만 아니라 MET 2차 돌연변이로 인한 EGFR 및 MET TKI 병용 요법의 2차 내성을 극복하는 유망한 치료 옵션이 될 수 있음을 입증한 것이라고 연구진은 평가했다.

REGN5093-M114는 미국에서 MET을 과발현하는 진행성 비소세포폐암 환자를 대상으로 1/2상 임상 시험을 진행 중이다. 이번 연구는 MET 조절 장애 비소세포폐암에 대한 다양한 치료 알고리즘의 근거를 제공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임선민 교수는 "EGFR 변이 비소세포폐암에서 내성을 만드는 원인인 MET 유전자 변이를 치료할 치료제가 아직 없는 가운데 새로운 형태의 치료제 효과를 연구했다"며 "항체·약물 접합체는 폐암과 함께 MET 유전자 변이가 야기하는 다양한 질환 치료에 적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 종목' 중 하나라도 가진 개미는…추석 주식 얘기에 웃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