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세원이앤씨, JGC-키위트와 76억원 규모 추가 플랜트 수주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07 15:23
  • 글자크기조절
세원이앤씨 (254원 ▼19 -6.96%)는 JGC-키위트(Kiewit) 합작사와 76억원 규모 플랜트 기기 추가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세원이앤씨, JGC-키위트와 76억원 규모 추가 플랜트 수주
이번 수주는 지난 1일 공시한 218억원 규모 플랜트 기기 공급계약에 이어 추가적으로 확보한 수주다. 해당 플랜트 기기는 JGC-키위트(Kiewit) 합작사가 수행하는 미국 USGC 2단계 프로젝트 중 에틸렌 크래커 패키지에 공급될 예정이다. USGC II 프로젝트는 미국 세브론필립스케미칼이 텍사스에 세계에서 가장 큰 석유 화학단지를 건설하는 프로젝트로 주목받고 있다.

전세계적으로 고유가로 인해 화공 플랜트 건설이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세원이앤씨는 지난 10월에만 총 855억원 규모 수주를 확보하며 전년 동기 기준 수주액(480억원)을 넘어섰다.

회사 관계자는 "해외 건설업계는 배럴당 80달러 이상의 고유가가 지속될 경우 중동 산유국들이 건설, 플랜트 발주를 확대하는 경향이 있다고 본다"며 "이를 기반으로 플랜트 수주 확대를 통한 외형 성장과 더불어 고환율에 따른 수익성 향상 등 의미있는 실적 성장을 달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엔화 살까요, 말까요?…'70억 자산가' 달러 투자 달인의 답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