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루닛, 3분기 누적매출 100억 육박…지난해 전체 매출 1.5배

머니투데이
  • 정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11 10:26
  • 글자크기조절

3분기 매출액 44.4억원…누적 매출액 99.2억원
글로벌 성과 가시화 속 해외 매출비중 91.6%
4분기 건강검진 수요 확대 및 하반기 매출 쏠림 현상 기대

루닛, 3분기 누적매출 100억 육박…지난해 전체 매출 1.5배
루닛 (40,500원 ▼50 -0.12%)은 올해 3분기 기준 누적 매출이 100억원에 육박한 99억2300만원을 기록,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고 11일 밝혔다.

루닛의 3분기 누적 매출액은 지난해 총 매출액(약 66억원)의 1.5배에 해당하는 규모다. 3분기 44억4000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87% 증가하는 등 높은 성장폭이 이끌었다.

3분기 매출은 가운데 해외 매출은 40억7600만원으로, 4억7800만원으로 집계됐던 전년 동기 대비 약 8.5배 늘었다. 이에 따라 해외매출 비중은 지난해 같은 기간 41.8%에서 91.7%로 껑충 뛰었다.

루닛은 GE헬스케어, 필립스, 후지필름 등 글로벌 메이저 의료기기 기업들과 맺은 파트너십의 성과가 차츰 나타나는 중이다. 지난 2019년 첫 출시한 AI 영상분석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제품군이 지난달 출시 3년 6개월 만에 전 세계 도입 의료기관 1000여 곳을 돌파하며 해외 매출 성장세를 이끌었다. 특히 루닛 인사이트는 지난 6월 고객사 500곳을 돌파한 이후 4개월 만에 1000곳을 돌파할 만큼 판매량이 급증하고 있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의료AI 기업이 100억원에 가까운 매출을 달성하는 것은 루닛 뿐 아니라 글로벌 의료AI 시장에서 흔하지 않을 정도로 매우 큰 의미가 있는 성과"라며 "4분기에는 건강검진 수요가 크게 증가하고, 의료기관의 연 단위 계약갱신 등으로 매출 쏠림 현상이 발생하는 만큼 매출 상승폭이 대폭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루닛은 지난 8월 전환우선주(CPS) 163만주를 보통주로 전환 발행하며 자본잠식 상태를 완전히 해소한 바 있다. 보통주 전환에 따라 자본총계는 올 2분기말 기준 마이너스(-) 17억6000만원에서 3분기말 기준 843억원으로 증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 동네 뜬다더니…"살기 좋은 동네 1위, 강남 아니었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