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영상]골목길서 차 마주친 초등생…손짓하며 한 행동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94,386
  • 2022.11.20 14:5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골목길에서 차를 본 아이가 길 한쪽에 서서 먼저 지나가라고 손짓하고 있다. /사진=유튜브 '한문철TV' 갈무리
골목길에서 차를 본 아이가 길 한쪽에 서서 먼저 지나가라고 손짓하고 있다. /사진=유튜브 '한문철TV' 갈무리
골목길을 지나가는 차를 보자마자 멈춰 선 뒤 운전자에게 먼저 가라고 손짓한 초등학생 모습에 누리꾼 칭찬이 쏟아졌다.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 '한문철 TV'에는 "영상 속 초등학생 여아를 칭찬해주고 싶다"는 내용의 제보가 올라왔다.

제보에 따르면, 블랙박스(운행기록장치) 영상 제보자이자 차주 A씨는 지난 11일 오전 8시쯤 부산광역시 동래구의 한 주택가 골목길을 지나고 있었다.

이 도로의 제한속도는 30㎞였다. A씨는 교차로 부근에서 속도를 줄이며 서행하고 있었다. 이때 교차로 좌측 골목에서 어린이가 뛰어오고 있었고 A씨는 차를 멈춰 세웠다.

그런데 뛰어오던 아이도 차를 보더니 그 자리에서 멈춘 뒤 길 한쪽으로 비켜섰다. 그리고는 손짓과 고갯짓으로 차를 향해 먼저 가라고 신호를 보냈다. A씨는 아이의 양보를 받고 골목길을 빠져나갔다.

A씨는 "주변에 초등학교가 있어서 항상 조심히 운전하고 있다"며 "오늘은 똑 부러진 어린이를 만나 제보했다. 먼저 지나가라고 손짓하는 모습이 얼마나 귀엽던지"라고 흐뭇해했다.

한문철 변호사는 "안전교육 참 잘 받았다. 중앙선과 인도가 따로 없는 곳에서는 보행자가 우선이지만, 이 아이는 차가 오는 방향으로 마주 보고 길 가장자리로 걷다가 교차로에서 딱 멈춰 좌우를 살폈다"면서 손뼉을 쳤다.

이어 "여러분의 아이도, 운전자들도 이래야 한다"며 "어느 초등학교 다니는지 궁금하다. 교장 선생님은 이 영상 보시면 표창 주셔라. 칭찬받아야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운전자들도 A씨처럼 신호가 없는 교차로에서는 서행하고 좌우가 확인되지 않을 때는 멈췄다가 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이런 예쁜 아이를 낳으신 부모님을 칭찬한다", "요즘 시대에 어린아이를 저렇게 잘 키우신 부모님은 정말 존경받아 마땅하다", "평소 부모님께서 안전 수칙을 꼼꼼하게 가르치신 듯하다" 등 댓글을 남기며 아이와 부모 모두를 칭찬했다.
골목길에서 차를 본 아이가 길 한쪽에 서서 먼저 지나가라고 손짓하고 있다. /사진=유튜브 '한문철TV' 갈무리
골목길에서 차를 본 아이가 길 한쪽에 서서 먼저 지나가라고 손짓하고 있다. /사진=유튜브 '한문철TV' 갈무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LG생건 철수·엔프라니 제재…軍 '교란 품목' 조사 결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