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아시아나항공, IATA 신선식품·의약품 운송 동시 인증…"국내 최초"

머니투데이
  • 정한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22 16:41
  • 글자크기조절
서봉원 아시아나항공 화물서비스팀장(왼쪽)과 브렌던 설리번 IATA 화물부문총괄이 22일 서울 가든호텔에서 열린 항공운송 인증 수여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서봉원 아시아나항공 화물서비스팀장(왼쪽)과 브렌던 설리번 IATA 화물부문총괄이 22일 서울 가든호텔에서 열린 항공운송 인증 수여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이 국내 항공사 최초로 국제항공운송협회(IATA)로부터 신선식품(CEIV Fresh)과 의약품(CEIV Pharma) 항공운송 인증을 동시에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날 서울 가든호텔에서 개최된 '한국 항공화물의 날' 행사에서 신선식품·의약품 항공운송 인증서를 받았다.

CEIV는 안정적인 항공운송 품질을 보장하는 IATA 국제표준 인증 제도로, CEIV 프레시는 신선식품 취급 및 항공운송 전문성을 갖춘 기업에 발급한다. 아시아나항공은 올해 자격을 갱신한 CEIV 파르마와 더불어 CEIV 프레시 인증까지 성공해 콜드체인(저온 유통)운송의 전문성을 입증했다.

아시아나항공은 2019년 의약품 수송 시설과 운영 능력을 인정받아 국제간 운송되는 의약품 항공운송 자격인 CEIV 파르마 인증을 획득했다. CEIV 파르마는 철저한 검증절차를 거쳐 3년마다 재인증 심사를 통과해야 자격을 유지할 수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올해 코로나19 백신 등 의약품 운송 능력을 높이 평가받아 재인증 심사를 통과했다.

특히 아시아나항공 콜드체인 특화서비스인 'COOL+' 서비스는 최적의 온도를 유지하며 최단 기간 내 품목을 운송하는 서비스다. 이번 신선식품·의약품 동시 인증 취득을 통해 콜드체인 운송 서비스 품질에 대한 전문성을 인정받았다고 아시아나항공은 설명했다.

아시아나항공 최재국 화물서비스담당 상무는 "의약품뿐만 아니라 신선식품 항공운송에 대한 국제적인 인증을 통해 아시아나항공만의 화물 경쟁력을 입증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년간 축적된 화물 운송 노하우를 통해 최고의 서비스 품질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집값 하락 주춤? 그건 서울 얘기…송도 11억→7억, 경기·인천 한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