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빈살만이 찍었다"…8000억 투자 검토에 카카오그룹주 강세

머니투데이
  • 이사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832
  • 2022.11.23 10:50
  • 글자크기조절

특징주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우디 국부펀드(PIF)가 카카오엔터테인먼트(카카오엔터)에 최대 8000억원대 투자를 검토 중이라는 소식에 카카오그룹주가 동반 강세를 보인다.

23일 오전 10시 35분 현재 코스피시장에서 카카오 (60,700원 0.00%)는 전일 대비 2200원(4.05%) 오른 5만6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각 카카오페이 (55,100원 ▲400 +0.73%)카카오뱅크 (24,650원 ▲700 +2.92%)도 각각 2.13%, 2.2% 상승하며 강세를 보인다.

코스닥시장에서 카카오게임즈 (41,150원 ▲600 +1.48%)도 전장 대비 1650원(4.01%) 급등한 4만2800원에 거래 중이다.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가 이끄는 PIF가 싱가포르투자청(GIC)과 함께 카카오엔터에 대한 투자를 검토하고 있다는 소식이 나오면서 기대감에 카카오그룹주 주가가 급등 중인 것으로 보인다.

전날 한 언론은 이듬해 상장을 준비 중인 카카오엔터가 유치하는 1조원의 자금 중 약 7000억원에서 최대 8000억원을 PIF와 GIC가 투자하기로 추진 중이라고 보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정부, 충남에 '디스플레이 클러스터'…삼성 5조 투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