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무알콜 '하이트제로0.00' 출시 10주년...3분기 누적 44% 성장

머니투데이
  • 지영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24 08:47
  • 글자크기조절
무알콜 '하이트제로0.00' 출시 10주년...3분기 누적 44% 성장
하이트진로음료는 무알코올 맥주맛 음료 '하이트제로0.00'이 출시 10주년을 맞아 성장속도를 높이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하이트제로0.00은 2012년 11월 출시된 국내 첫 무알코올 맥주맛 음료다. 지난 8월 누적 판매량 1억캔을 돌파했다. 특히 최근 3년간 3배 이상의 매출 증가세를 나타냈는데 올 1~3분기 누적 매출이 전년 대비 44%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이트진로음료는 지난해 2월 국내 NAB(Non Alcoholic Beverage, 무·비알코올성 음료) 시장 유일의 올프리 제품으로 전면 리뉴얼한 것이 주효한 것으로 평가된다. 올프리(ALL-FREE)는 알코올, 칼로리, 당류 3가지 모두가 제로(프리)인 것을 의미한다.

시중에 판매되는 대부분의 맥주맛 음료는 1% 미만의 알코올이 포함된 비알코올 제품인 반면 하이트제로0.00은 알코올이 일절 함유되지 않은 0.00% 무알코올 제품이다. 칼로리는 100mL당 4kcal 미만으로 식약처 기준에 따라 무칼로리에 해당되며 국내 NAB 시장에서 가장 낮다. 최근 인기를 모으는 무칼로리 탄산음료 중 많은 제품들이 대체 감미료를 사용한 반면 하이트제로0.00은 대체 감미료마저 첨가하지않은 제로슈거 제로칼로리 제품이다.

무알코올 맥주맛 음료는 크게 무알코올과 비알코올로 구분되며 국내에 출시된 대부분의 제품은 비알코올인데 반해 하이트제로0.00은 알코올이 일체 없는 무알코올 제품에 속한다. 깔끔한 맛의 라거 맥주를 표방하는 일본의 경우에는 NAB 시장의 90% 이상이 무알코올 제품인 점이 특징이다.

무알코올 맥주맛 음료 시장의 성장은 전 세계적인 트렌드다. 일본의 경우 전체 맥주 시장에서 NAB 시장이 차지하는 비중은 약 5%로 1000억원대의 시장 규모를 나타내고 있다. 맥주의 본고장이라고 할 수 있는 독일의 NAB 시장은 전체 맥주 시장의 8% 수준, 호주의 경우 약 20%를 차지하고 있다. 반면, 국내의 경우 300억원의 시장 규모로 전체 맥주 시장의 1%도 채 미치지 않아 향후 성장 잠재력이 큰 시장이다.

하이트진로음료는 지난 10월 하이트제로0.00 240mL 소용량 캔을 출시하는 등 시장이 확대됨에 따라 세분화되는 소비자 니즈를 겨냥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출시 10년을 맞은 국내 대표 무알코올 맥주맛 음료로서 브랜드 경쟁력을 강화하겠다"며 "신제품 출시를 비롯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무알콜 '하이트제로0.00' 출시 10주년...3분기 누적 44% 성장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서울도 반값" 11억→5.5억 쇼크…남가좌동에 무슨 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