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경찰, '미성년 불법촬영·강제추행' 혐의 쇼트트랙 코치 조사중

머니투데이
  • 김도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27 10:45
  • 글자크기조절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주니어 쇼트트랙팀 코치가 미성년 제자를 불법촬영하거나 성추했다는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26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강체추행·불법촬영) 혐의로 40대 남성 A씨를 불구속 수사중이다.

A씨는 서울의 한 아이스링크장에서 주니어 쇼트트랙 코치로 활동하면서 10대 제자를 자신의 집으로 데려가 불법촬영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또 지도 과정에서 10대 여성 제자를 강제추행했다는 의혹도 받는다.

학부모들은 A씨의 행적에 수상함을 느끼고 지난 23일 경찰에 고소장을 접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에 대한 혐의를 신속하게 입증하기 위해 수사중"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 동네 뜬다더니…"살기 좋은 동네 1위, 강남 아니었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