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카타르 사람인 줄…안정환, 현지인도 깜빡 속은 '압둘라 안' 비주얼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823
  • 2022.11.28 08:34
  • 글자크기조절
/사진=JTBC '뭉쳐야 찬다 2'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뭉쳐야 찬다 2' 방송화면 캡처
국가대표 축구선수 출신 방송인 안정환이 카타르 현지인으로 착각할 법한 이국적인 비주얼을 자랑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JTBC 예능 '뭉쳐야 찬다 2'에서는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현장으로 떠난 어쩌다어벤져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안정환과 이동국, 조원희는 미션을 위해 현지인으로 분장한 뒤 시장 곳곳에 숨었다.

특히 매 상점에 숨은 안정환은 범상치 않은 비주얼로 눈길을 끌었다. 터번 하나를 둘렀을 뿐인데 현지인으로 착각할 법한 비주얼로 변신한 것.

/사진=JTBC '뭉쳐야 찬다 2'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뭉쳐야 찬다 2' 방송화면 캡처

이러한 안정환의 모습에 '뭉쳐야 찬다 2' 측은 '매집사 압둘라 안'이라는 자막과 CG(컴퓨터 그래픽)를 넣어 웃음을 안겼다.

안정환은 '압둘라 안'이라는 별명에 걸맞게 현지 주민인 양 유유자적하는 모습을 보였다. 심지어 그는 매 한 마리를 데려와 반려 매인 것처럼 행동했다.

이에 한 현지인은 안정환을 카타르 주민으로 착각했는지 인사를 건네기도 했다. 안정환은 "나한테 인사하고 가네. 여기 살아야겠다"고 반응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후 안정환을 찾은 어쩌다어벤져스 멤버들도 "너무 잘 어울린다", "못 알아보겠다"며 감탄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