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여의도 4.3배 면적에 주택 7만채 공급…'광명시흥' 개발 본격화

머니투데이
  • 이소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28 11:00
  • 글자크기조절
광명시흥지구 위치도. /사진제공=국토부
광명시흥지구 위치도. /사진제공=국토부
여의도 면적의 4.3배 규모인 광명시흥지구에서 2027년부터 주택 7만가구가 순차 공급된다.

국토교통부는 광명시흥 공공주택지구에 대한 공청회, 전략환경영향평가, 중앙도시계획위원회 심의 등이 완료돼 오는 29일 공공주택지구 지정을 고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여의도부터 12km 지점에 있는 광명시흥 공공주택지구는 광명과 시흥이 함께 준비하는 '듀얼허브시티'를 목표로 1271만㎡ 규모의 개발이 추진된다.

청년주택 등을 포함한 다양한 유형의 주택을 공급해 수요자의 여건 및 생애주기별 맞춤형 주거선택권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도시철도역 인근에는 '콤팩트 시티'를 적용해 개발밀도를 높이고 대중교통 중심의 주거지, 업무·문화시설용지 등을 배치한다.

서울 도심으로 20분대 진입이 가능하도록 광명시흥을 가로지르는 도시철도를 신설하고 2030년 개통 예정인 GTX-B(신도림역)와 완결하는 철도 중심의 교통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지구를 남북으로 관통하는 목감천 주변으로는 녹지생태축을 구축하고 수변공간을 활용한 자연형 공원을 조성한다. 아울러, 도시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문제를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스마트시티로 개발된다.

국토부는 국제설계 공모를 추진해 내년 관련 용역을 착수할 예정이며 2024년 지구계획승인, 2025년 공사착공, 20207년부터 주택공급을 시작할 계획이다.

박재순 국토부 공공주택추진단장은 "지구계획 수립과정에서 전문가, 지방자치단체의 의견을 최대한 수렴하고, 원주민들과도 지속 소통해 주민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살 수 있는 도시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억 급매 잡아 7억 전세…현금 쥔 투자자 대범한 서울 갭투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