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한국투자신탁운용, 엔비디아에 집중 투자하는 ETF 29일 상장

머니투데이
  • 김근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28 09:50
  • 글자크기조절

엔비디아 30% 집중 투자·70%는 채권 투자

/사진=한국투자신탁운용
/사진=한국투자신탁운용
한국투자신탁운용은 글로벌 반도체 기업 엔비디아(NVIDIA)에 집중 투자하는 ETF(상장지수펀드) 'ACE 엔비디아 채권혼합 블룸버그 ETF'를 오는 29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한다고 28일 밝혔다.

해당 ETF는 엔비디아에 30%를 집중 투자하고, 나머지 70%는 국채 및 통화안정증권 등 한국 채권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엔비디아는 미국 시장 내 반도체 섹터 종목 시가총액 1위(약 537조원) 회사다. 그래픽, 컴퓨팅 및 네트워크 관련 칩셋을 디자인, 설계한다. 고성능 컴퓨터, 자율주행, AI(인공지능) 등 첨단 산업에 필수적인 장치인 GPU(컴퓨터 그래픽 처리용 반도체) 시장에서 약 79%의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김찬영 한국투자신탁운용 디지털ETF마케팅본부장은 "국내 첫 단일 종목 ETF인만큼 종목 선호도, 시장 상황, 산업 전망 등을 다각도로 고민해 종목을 선택했다"며 "반도체 시장 관련 글로벌 패권 구도 경쟁이 심화되면서 시장지수 대비 낙폭이 과도한 상황이나, 장기적으로 모든 산업의 핵심 기반 기술을 보유했고 시장 성장을 이끌고 있는 만큼 종목에 대한 선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ACE 엔비디아 채권혼합 블룸버그 ETF는 블룸버그(Bloomberg)가 산출하는 'Bloomberg Blended NVIDIA Equity and Korean Bond Total Return Index'를 추종한다. 이 지수는 주식(엔비디아) 30%와 채권 70%의 비중으로 구성된다. 70%의 채권은 한국 국채 및 정부 기관이 원화로 발행한 채권 중 △신용등급 AA-이상 △국고채, 통화안정증권 중 이표채 발행 채권 △발행잔액 5000억 원 이상 △잔존만기가 짧은(국고채는 1개월 이상 2년 미만, 통화안정증권은 1년 이상 2년 미만) 안정적인 종목을 편입한다.

김 본부장은 "채권혼합형 상품인 ACE 엔비디아 채권혼합 블룸버그 ETF는 퇴직연금 계좌 내에서 100%까지 투자할 수 있어 주식 비중을 최대한 높이고 싶은 투자자에게 유용하다"며 "퇴직연금계좌에서 엔비디아에 많은 비중으로 투자하고 싶은 투자자에게도 활용도가 높을 것"이라고 말했다.

ACE 엔비디아 채권혼합 블룸버그 ETF의 총 보수는 연 0.07%이다. 상장일인 29일부터 한국투자증권, 유안타증권, KB증권에서 거래 이벤트를 진행한다. 일별 매매금액에 따라 추첨을 통해 경품을 지급한다. 다음 달부터는 유진투자증권, 키움증권에서도 이벤트를 진행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서울도 반값" 11억→5.5억 쇼크…남가좌동에 무슨 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