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우리는 손을 잡고 빛속을 걷는다"···교보生 광화문글판 겨울편

머니투데이
  • 김세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28 11:13
  • 글자크기조절
28일 오전 서울 종로구 교보생멸빌딩에 광화문글판 겨울편이 걸려 있다. /사진제공=교보생명
28일 오전 서울 종로구 교보생멸빌딩에 광화문글판 겨울편이 걸려 있다. /사진제공=교보생명
교보생명은 28일 겨울을 맞아 진은영 시인의 시 '어울린다'의 내용 중 일부를 문구로 하는 광화문글판 교체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진은영 시인은 2000년 등단해 한국문학작가상, 현대문학상, 천상병 시문학상, 대산문학상 등을 받았고 올해 백석문학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번에 교체된 광화문글판 문구는 그의 시에서 발췌한 '너에게는 내가 잘 어울린다/우리는 손을 잡고 어둠을 헤엄치고/빛속을 걷는다'이다.

힘들고 어려운 순간에 위기를 함께 극복해 나가자는 희망적 메시지를 담고 있다고 교보생명은 설명했다. 광화문글판의 배경 디자인은 눈 내리는 겨울에 두 사람이 나란히 앉아 내린 눈을 뭉치는 모습을 담았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우리라는 단어를 통해 공감과 연대가 지닌 힘을 전달하고자 했다"며 "자신과 주변에 관심을 갖고 서로 응원하며 희망찬 새해를 맞이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32억·443억·311억…'공직자 슈퍼리치' 톱 10은 누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