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레드벨벳, 겨울을 봄으로 만들 'Birthday'

머니투데이
  • 한수진 기자 ize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28 16:20
  • 글자크기조절
레드벨벳,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레드벨벳,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레드벨벳(Red Velvet)이 겨울을 봄으로 만들 싱그러운 신곡으로 돌아왔다. 경쾌하게 울려퍼지는 레드벨벳의 아름다운 멜로디는 이들의 결집력을 다시 한번 단단하게 증명해 보인다.


레드벨벳은 28일 오후 6시 새 미니앨범 'The ReVe Festival 2022 - Birthday(더 리브 페스티벌 2022 – 벌스데이)'를 발매한다. 지난 3월 발표한 'The ReVe Festival 2022-Feel My Rhythm(필 마이 리듬)' 이후 8개월 여만의 신보다. 특히 이번 앨범은 선주문량만 70만장을 기록, 자체 최고 판매율로 커리어 하이 행진을 예고했다.


신보에는 타이틀곡 'Birthday’를 비롯해 'BYE BYE(바이 바이)', '롤러코스터(On A Ride)', 'ZOOM(줌)', 'Celebrate(셀러브레이트)'까지 다채로운 장르의 5곡이 수록되어 있다. 아이린은 28일 진행한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새 앨범의 키워드는 상상과 시간여행이다. 앨범 전반에 시간여행에 대한 스토리와 무엇이든 꿈꾸고 상상하는 대로 이뤄진다는 메시지를 담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레드벨벳은 전작 'Feel My Rhythm'에 이어 새 타이틀곡 'Birthday'에서도 클래식을 샘플링했다. 아이린은 "현재와 과거를 아우르는 우리의 노래가 시간여행의 표현이라고 봐주시면 좋겠다"고 소개했다. 웬디는 "처음 듣자마자 굉장히 신났다. 고개를 까딱거리게 됐다. 저희의 마음을 흔들어놨다. 발랄한 느낌을 신경 써서 보컬과 퍼포먼스를 준비했다"고 덧붙였다.


레드벨벳,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레드벨벳,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Birthday'는 조지 거슈윈의 Rhapsody in Blue(랩소디 인 블루)'를 샘플링, 리드미컬한 드럼과 시원한 신스 사운드가 어우러진 트랩 리듬 기반의 팝 댄스 곡이다. 가사에는 '나와 함께라면 매일이 생일처럼 즐거울 것'이라는 당찬 고백과 좋아하는 상대의 생일로 돌아가 상상하던 모든 소원을 이뤄주며 잊지 못할 하루를 선물하는 내용을 담았다. 뮤직비디오엔 초대받지 못한 파티장을 점령하는 레드벨벳의 쿨하고 발랄한 매력을 녹여냈다.


이밖에도 글라이딩 베이스와 스트링 사운드가 그루비하게 어우러진 'BYE BYE', 경쾌한 비트 위로 리드미컬하게 활강하는 플럭 사운드가 인상적인 '롤러코스터', 공격적인 베이스와 긴장감 있는 신스 사운드가 드라마틱하게 전개되는 'ZOOM', 나른하고 포근한 멜로디의 R&B 발라드 'Celebrate'로 레드벨벳의 매력을 다채롭게 펼쳐낸다.


멤버들은 "노래를 들을 때 첫 느낌이 중요한데 정말 신났다. 'Rhapsody in Blue'는 클래식하지만 무게감보다 재즈 선율이나 아기자기한 전주가 특징인 만큼 'Birthday'만의 통통 튀고 발랄한 매력을 잘 살려준 것 같다"며 "이전 곡과 이번 곡 모두 클래식을 샘플링 했지만 무드가 다르다. 'Feel My Rhythm'은 고전적이고 우아한 매력을, 'Birthday'는 키치하고 발랄한 매력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조이는 "우리가 그동안 보여드렸던 콘셉트에 동화같은 면들이 많았다. 그런 면을 살려 우리의 음악을 만화로 표현하니까 우리도 재미있고 신선하고 세계관이 연결되는 느낌을 받았다"며 "정말 다양한 활동을 했다는 생각이 들어서 뿌듯했다. 앞으로 우리의 이야기가 어떻게 전개될지도 기대된다"며 신보에 대한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EU 수출 20% 증발"…10월 올라갈 '탄소 장벽' 철강 속수무책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