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저게 핸들링 아니라고?" 박지성·이승우 틀렸다…득점 인정 이유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9,575
  • 2022.11.29 08:53
  • 글자크기조절

[카타르 2022]

(알라이얀(카타르)=뉴스1) 이동해 기자 = 28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 대한민국과 가나의 경기에서 대한민국 손흥민이 앤서니 테일러 주심에게 어필하고 있다. 2022.11.28/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알라이얀(카타르)=뉴스1) 이동해 기자 = 28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 대한민국과 가나의 경기에서 대한민국 손흥민이 앤서니 테일러 주심에게 어필하고 있다. 2022.11.28/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게 핸들링 파울이 아니면 도대체 어떤 게 핸들링이라는 거죠."

박지성 SBS 해설위원과 이승우 SBS 해설위원은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과 가나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 선제골 장면을 두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지난 28일(이하 한국 시간)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전반 초반부터 가나를 강하게 압박했으나 모하메드 살리수(사우샘프턴 FC)에게 선제골을 내줬다.

해당 장면을 두고 이승우는 핸들링 파울을 의심하며 "조규성 선수가 계속해서 핸드볼에 대해 얘기하고 있는데 한번 봐야 할 것 같다"라고 말했다.

박지성 SBS 해설위원과 이승우 SBS 해설위원이 핸들링을 지적한 장면 / 사진=MBC 중계화면 캡처
박지성 SBS 해설위원과 이승우 SBS 해설위원이 핸들링을 지적한 장면 / 사진=MBC 중계화면 캡처

배성재 캐스터는 "일단 선제골이 된 상황"이라며 "아이유가 뒷발로 미는 듯했지만 살리수의 다리가 마지막에 닿았다"라고 설명했다.

해당 장면을 느린 화면으로 다시 봤을 때 안드레 아이유(알 사드 SC)의 손에 맞아 튕긴 공을 살리수가 넣은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주심은 그대로 득점을 인정했고, 이승우는 "저게 핸들링 파울이 아니면 도대체 어떤 게 핸들링이라는 거냐"라며 황당해했다.

박지성 역시 "완벽하게 손에 맞는 게 보였다"며 "심판이 직접 (영상으로) 그 장면을 봤으면 어땠을까. 그랬다면 판정이 바뀌지 않았을까 하는 아쉬움이 많이 남는다"고 밝혔다.

그러나 해당 장면은 박지성과 이승우의 지적과 달리 핸드볼 반칙 상황이 아니었다. 지난해 7월부터 핸드볼 반칙이 완화됐기 때문.

한국의 가나전 첫 번째 실점 장면 /사진=AFPBBNews=뉴스1
한국의 가나전 첫 번째 실점 장면 /사진=AFPBBNews=뉴스1

국제축구평의회(IFAB) 공식 홈페이지에 나와 있는 개정된 규칙에 따르면 축구 경기에서 고의성 없는 핸드볼 이후 동료의 골이나 득점 기회로 이어진다면 반칙이 적용되지 않는다.

한준희 KBS 해설위원도 "골을 넣은 선수 본인이 우연히 손에 맞았다면 노골이 될 수 있다"며 "하지만 골을 넣지 않은 다른 선수가 우발적으로 범한 핸드볼은 반칙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1무 1패로 H조 3위를 기록 중인 우리나라는 포르투갈과 H조 최종전을 통해 16강 진출 여부를 결정짓게 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조클럽 달성했는데 성과급 반토막"…LGU+ 직원들 뿔났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