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한국 탈춤, 유네스코 무형문화유산 대표 목록 등재

머니투데이
  • 유동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30 21:27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스1) 임세영 기자 = 30일(현지시각) 모로코 라바타에서 열린 제17차 유네스코 무형유산보호협약 정부간위원회에서  ‘한국의 탈춤’이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되자 최응천 문화재청장(가운데)과 박상미 주(駐)유네스코 대표부 대사(오른쪽 두 번째) 등 정부 대표단이 관계자들과 기뻐하고 있다. ‘한국의 탈춤’은 춤과 노래, 연극을 아우르는 종합예술로, 사회 비판과 평등의 가치를 인정받아 한국의 22번째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이름을 올리게 되었다. (문화재청 제공) 2022.11.30/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임세영 기자 = 30일(현지시각) 모로코 라바타에서 열린 제17차 유네스코 무형유산보호협약 정부간위원회에서 ‘한국의 탈춤’이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되자 최응천 문화재청장(가운데)과 박상미 주(駐)유네스코 대표부 대사(오른쪽 두 번째) 등 정부 대표단이 관계자들과 기뻐하고 있다. ‘한국의 탈춤’은 춤과 노래, 연극을 아우르는 종합예술로, 사회 비판과 평등의 가치를 인정받아 한국의 22번째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이름을 올리게 되었다. (문화재청 제공) 2022.11.30/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의 '탈춤'이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대표목록에 등재된다. 문화재청은 모로코 라바트에서 개최된 제17차 유네스코 무형유산보호협약 정부간위원회에서 이같이 최종 결정됐다고 30일 밝혔다.

문화재청에 따르면 유네스코 무형유산위원회는 "한국의 '탈춤'이 강조하는 보편적 평등의 가치와 사회 신분제에 대한 비판이 오늘날에도 여전히 의미가 있는 주제이며, 각 지역의 문화적 정체성에 상징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고 높이 평가하였다.

안건으로 올라간 총 46건의 등재신청서 중에서 '탈춤' 등재신청서를 무형유산의 사회적 기능과 문화적 의미를 명확하게 기술한 모범사례로 평가하기도 했다고 전해진다.

문화재청은 이번 한국의 '탈춤'의 유네스코 등재는 문화재청을 비롯해 외교부, 경북 안동시 등 기관과 지자체는 물론이고 관련한 13곳의 국가무형문화재와 5곳의 시도무형문화재 보존단체 및 세계탈문화예술연맹이 준비과정에서부터 협력해 이뤄낸 성과라고 설명했다.

'탈춤' 등재로 한국은 총 22건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을 보유하게 됐다. 문화재청은 "앞으로도 우리 고유의 우수한 전통문화를 국제사회에 널리 알리는 한편, 유네스코 무형유산보호협약에 따라 문화다양성과 인류 창의성 증진에 기여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탈춤은 무형유산 제도가 도입된 1960년대부터 국가무형문화재로 지정된 바 있다. 현재까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한국 유산은 찰춤 외에도 △종묘 제례악(2001), △판소리(2003), △강릉 단오제(2005), △강강술래, △남사당놀이, △영산재, △제주칠머리당영등굿, △처용무(2009), △가곡, △대목장, △매사냥(2010), △택견, △줄타기, △한산모시짜기(2011), △아리랑(2012), △김장문화(2013), △농악(2014), △줄다리기(2015), △제주해녀문화(2016), △씨름(남북공동, 2018), △연등회(2020) 등이 있다.

[서울=뉴시스] 권창회 기자 =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경복궁에서 열린 '2022 가을 궁중문화축전'에서 'OK 탈춤' 공연이 진행되고 있다. 2022.10.09.
[서울=뉴시스] 권창회 기자 =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경복궁에서 열린 '2022 가을 궁중문화축전'에서 'OK 탈춤' 공연이 진행되고 있다. 2022.10.09.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정부, 충남에 '디스플레이 클러스터'…삼성 5조 투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