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서울형 헬스케어 '손목닥터9988' 18만명 모집..산모·1인가구도

머니투데이
  • 김지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01 11:15
  • 글자크기조절

만 19~69세 서울시민 대상…정신건강 관리·홈트레이닝 제공

/사진제공=서울시
/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는 오는 5일부터 건강 활동 데이터를 분석해 비대면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서울형 헬스케어 '손목닥터9988' 2기 참여자로 18만명을 모집한다고 1일 밝혔다. 신청 연령을 만 19~64세에서 69세까지 확대했으며, 산모와 대사증후군, 1인가구 같은 건강 취약계층을 위한 특별모집도 실시한다.

'손목닥터9988'은 시의 정보 통신 기술(ICT)을 활용한 스마트 헬스케어 사업으로 참여자에게 건강 활동 데이터 수집, 분석, 모니터링을 위한 스마트밴드를 제공한다. 또 전용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한 개인별 목표 설정을 지원하고, 건강 모니터링, 상담 등의 서비스도 제공한다.

시는 지난해 5만명을 모집해 지난 7월까지 1차 시범사업을 실시했다. 그 결과 참여자들의 걸음 수가 증가하고, 과체중이나 비만인 대상자는 체중이 감량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번 2차 시범사업에서는 헹스케어 스타트업들과 제휴해 정신건강 관리와 홈트레이닝 서비스를 추가로 제공할 계획이다. 여기에 1차 시범사업 당시 호응이 높았던 포인트 제도는 지속적으로 운영한다. 포인트 제도는 8000보 이상 걷기 등 참여자가 과제를 수행하면 현금처럼 쓸 수 있는 포인트를 제공하는 것으로, 건강 활동 지속 유지와 독려를 위해 마련됐다.

참여자는 2차에 걸쳐 모집할 예정이다. 1차 모집일은 오는 5일부터 9일까지, 2차 모집일은 오는 19일부터 23일까지다. 10~20대는 월요일, 30대는 화요일, 40대는 수요일, 50대는 목요일, 60대는 금요일에 모집한다. 출산모는 12일, 대사증후군 중 정상군은 13일에 모집한다.

신청은 '손목닥터9988' 누리집에서 온라인으로 접수받는다. 신청자는 스마트밴드와 전용 앱을 연동해 사용할 수 있는 스마트폰을 소지해야 한다.

박유미 시 시민건강국장은 "손목닥터9988이 시민의 건강관리에 꼭 필요한 서비스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억 썼다가 "앗, 실수"…그 무인도 3900만원에 다시 팔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