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박홍근 "김진표, '이상민 해임건의안 보고' 본회의 열어달라"

머니투데이
  • 차현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01 10:47
  • 글자크기조절

[the300]

(서울=뉴스1) 허경 기자 =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2022.12.1/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허경 기자 =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2022.12.1/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일 "본회의 개의는 국민의힘이 법제사법위원회 법안 처리에 합의하지 않아도 국회의장이 결단하면 가능하다"고 밝혔다. 전날 국회에 제출한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해임건의안이 보고될 수 있게 본회의를 열어달라는 요구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안건 없이 본회의를 개의해 보고 안건과 의사진행 발언만 한 적이 있다는 사실도 김 의장은 잘 알 것이라고 믿는다"며 이 같이 말했다.

이어 "민주당은 국회 본회의를 반드시 열어 이상민 장관 해임건의안을 가결할 것"이라며 "그 후에도 이 장관이 자진 사퇴하지 않거나 윤석열 대통령이 해임건의안을 거부하면 탄핵소추안을 발의해 반드시 이 장관 문책을 매듭짓겠다"고 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태원 참사 당일 119 신고자 두 명이 사망했다. 살려달라고 절박하게 신고했지만 끝내 희생당한 고인의 명복을 빈다"며 "이들의 죽음 앞에 윤 대통령은 결자해지할 기회를 더 놓쳐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또 국민의힘을 향해 "오늘 본회의에 상정 가능한 법안이 법사위에 59건이나 계류 중인데도 국민의힘 간사가 법안 심사를 계속 거부하고 있는 것에 유감을 표한다"고 했다.

이어 "내년도 예산 처리 법정 시한이 하루 남았지만 국민의힘은 정쟁 전문당이 되려는 것 같다"며 "이태원 국정조사, 이 장관 해임건의안, 예산안을 한 데 묶어 시간 끌기에 돌입했다. 역대 이런 무책임한 여당이 있었나 싶을 정도"라고 비판했다.

끝으 "민주당은 밤새서라도 예산안을 심사하고 협상할 준비가 돼있다"며 "신속한 예산안 처리를 위해 마지막까지 대화 가능성을 열어놓겠다"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억 급매 잡아 7억 전세…현금 쥔 투자자 대범한 서울 갭투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